검색창 열기

Car 자동차

현대차 아산공장 또 생산중단...쏘나타 재고 관리 차원

URL복사

Monday, March 08, 2021, 15:03:25

지난해 말 이어 재차 가동 멈춰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현대자동차와 현대모비스 충남 아산공장이 생산중단에 들어갑니다. 해당 공장에서 생산하는 쏘나타가 최근 판매량이 줄어들자 재고 관리 차원에서 내린 결정으로 보입니다.

 

현대차(대표 정의선 하언태)와 현대모비스(대표 정의선 박정국)는 8일 각각 공시를 통해 이날부터 아산공장이 생산중단에 돌입한다고 발표했습니다. 회사가 밝힌 생산재개예정일자는 오는 15일입니다. 

 

현대차는 생산중단 사유를 시장 수요감소에 따른 탄력적 생산 공급때문이라고 설명했습니다. 현대모비스 또한 완성차의 탄력적 생산량 조절을 위해 생산라인 가동을 중단한다고 전했습니다. 

 

업계에서는 이번 생산중단이 쏘나타 재고 관리 차원인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아산공장은 지난해 말에도 쏘나타 적정 재고 유지 차원에서 가동을 멈춘 적이 있습니다. 

 

실제로 쏘나타 지난해 판매량은 1년 전보다 32.6% 줄어든 6만7440대를 기록했습니다. 올해에는 1월 3612대, 2월 4186대 등 총 7798대가 팔리는 데 그쳤습니다.

More 더 읽을거리

이진솔 기자 jinsol@inthenews.co.kr

금호리조트, 금호석화그룹 본사 을지로 시그니쳐타워 입주...“5년만의 재결합”

금호리조트, 금호석화그룹 본사 을지로 시그니쳐타워 입주...“5년만의 재결합”

2021.05.03 15:36:28

인더뉴스 안정호 기자ㅣ금호석유화학그룹(회장 박찬구)의 계열사인 금호리조트가 지난 2일 을지로 시그니쳐타워 건물로의 입주를 모두 완료했다고 3일 밝혔습니다. 금호리조트 본사 직원 60여 명은 지난 4월 1일 인수절차 완료 후 1개월 간의 리모델링을 마치고 3일부터 새로운 근무지인 시그니쳐타워 서관 7층으로 출근했습니다. 금호리조트는 금호석유화학그룹 게시판에 ‘새로운 보금자리에서 새로운 금호리조트로 거듭나 성원과 기대에 보답하도록 노력하겠다’는 인사말을 게시했고 기존 금호석유화학그룹 계열사 임직원들 또한 환영의 댓글로 화답했다고 전해졌습니다. 이로써 금호리조트는 지난 2015년 말 금호석유화학그룹과 금호아시아나그룹의 계열분리 대법원 판결 이후 5년여만에 금호석유화학과 동일 기업집단으로 재결합했습니다. 금호석유화학과 화학계열사들이 실질적으로 분리 경영에 나섰던 2010년을 기준으로 하면 약 10년만입니다. 박찬구 금호석유화학그룹 회장은 “다시 함께하게 된 금호리조트의 모든 직원들을 환영하며 금호석유화학그룹에서 힘차게 도약하기를 소망한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금호리조트는 지난 달 온천 및 워터파크 시설인 아산스파비스의 재개장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운영 및 서비스 개선에 돌입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