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Car 자동차

기아, ‘더 뉴 K3’ 내·외장 디자인 공개

URL복사

Wednesday, April 14, 2021, 16:04:15

2018년 2월 이후 새단장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기아(대표 송호성·최준영)가 K3 상품성 개선 모델 ‘더 뉴 K3(The new K3)’ 내·외장 디자인을 14일 최초로 공개했습니다.

 

더 뉴 K3는 2018년 2월 K3 출시 이후 3년만에 새롭게 선보이는 모델입니다. 디자인을 새단장하고 최신 안전 및 편의사양을 탑재했습니다.

 

더 뉴 K3 전면은 슬림한 전조등과 연결된 라디에이터 그릴을 적용했습니다. 이와 함께 방향지시등을 전조등에 통합했으며 속도감을 형상화한 주간주행등을 탑재했습니다. 범퍼 하단부는 전투기 날개를 연상시키도록 꾸몄습니다. 외장 색상으로는 ‘미네랄 블루’가 추가됐습니다.

 

내장 디자인은 10.25인치 대화면 ‘유보(UVO)’ 내비게이션과 10.25인치 클러스터를 탑재했습니다. 신규 내장 색상은 채도가 높은 ‘오렌지 브라운’입니다.

 

더 뉴 K3는 ▲고속도로 주행 보조(HDA) ▲차로 유지 보조(LFA) ▲내비게이션 기반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NSCC) 등 주행 편의 기능을 갖췄습니다. 또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 ▲후측방 충돌방지 보조(BCA) ▲안전 하차 경고(SEW) ▲운전자 주의 경고(DAW) ▲후방 모니터(RVM) ▲후방 교차 충돌방지 보조(RCCA) 등을 적용해 주행과 주차 시 안전성을 높였습니다.

 

아울러 ▲전자식 주차 브레이크(EPB)와 오토홀드 ▲원격시동 스마트키 ▲내비게이션 무선 업데이트(OTA) ▲후석 승객 알림(ROA) 기능이 추가됐습니다.

 

기아 관계자는 “이번에 공개한 더 뉴 K3는 스포티하면서 세련된 이미지를 강조해 디자인 완성도를 높이고 고객들이 선호하는 최신 안전 및 편의사양을 대거 적용했다”며 “더 뉴 K3가 고객 일상에 새로운 영감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More 더 읽을거리

이진솔 기자 jinsol@inthenews.co.kr

금호리조트, 금호석화그룹 본사 을지로 시그니쳐타워 입주...“5년만의 재결합”

금호리조트, 금호석화그룹 본사 을지로 시그니쳐타워 입주...“5년만의 재결합”

2021.05.03 15:36:28

인더뉴스 안정호 기자ㅣ금호석유화학그룹(회장 박찬구)의 계열사인 금호리조트가 지난 2일 을지로 시그니쳐타워 건물로의 입주를 모두 완료했다고 3일 밝혔습니다. 금호리조트 본사 직원 60여 명은 지난 4월 1일 인수절차 완료 후 1개월 간의 리모델링을 마치고 3일부터 새로운 근무지인 시그니쳐타워 서관 7층으로 출근했습니다. 금호리조트는 금호석유화학그룹 게시판에 ‘새로운 보금자리에서 새로운 금호리조트로 거듭나 성원과 기대에 보답하도록 노력하겠다’는 인사말을 게시했고 기존 금호석유화학그룹 계열사 임직원들 또한 환영의 댓글로 화답했다고 전해졌습니다. 이로써 금호리조트는 지난 2015년 말 금호석유화학그룹과 금호아시아나그룹의 계열분리 대법원 판결 이후 5년여만에 금호석유화학과 동일 기업집단으로 재결합했습니다. 금호석유화학과 화학계열사들이 실질적으로 분리 경영에 나섰던 2010년을 기준으로 하면 약 10년만입니다. 박찬구 금호석유화학그룹 회장은 “다시 함께하게 된 금호리조트의 모든 직원들을 환영하며 금호석유화학그룹에서 힘차게 도약하기를 소망한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금호리조트는 지난 달 온천 및 워터파크 시설인 아산스파비스의 재개장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운영 및 서비스 개선에 돌입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