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Logistics 유통

이마트 “코로나19로 몸값 낮아진 장어, 역대 최저가로 판매합니다”

URL복사

Wednesday, March 24, 2021, 06:03:00

해양수산부 공동 행사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이마트(대표 강희석)는 해양수산부와 손잡고 오는 25일부터 31일까지 1주일간 신세계포인트 회원을 대상으로 국내산 ‘대물 손질 민물장어’를 50% 할인한다고 24일 밝혔습니다. 행사 가격은 100g당 3490원으로 역대 최저가 수준입니다.

 

이번에 선보이는 민물장어는 ‘자포니카’ 품종으로 껍질이 얇고 쫄깃쫄깃한 식감이 특징입니다. 중량은 손질 후 마리당 330g에서 550g 내외로 기존에 이마트가 운영하던 장어의 2배에 달합니다.

 

이마트는 3개월간 사전 준비과정을 거쳐 전남 화순, 영암, 영광 등지에서 민물장어 총 20t을 공수했습니다. 장어 수요가 최고조에 달하는 보양식 시즌 준비량보다 많은 물량입니다. 평상시라면 이마트가 2달 반 동안 판매할 수 있는 분량입니다.

 

이마트는 이달 대규모 민물장어 행사를 진행하는 이유로 양식어가 판로 확대와 소비촉진에 기여하기 위해서라고 밝혔습니다. 한국해양수산개발원 수산업관측센터(KMI) 데이터에 의하면 지난달 극동산 뱀장어(민물장어) 산지가격은 kg당(3마리) 2만1300원을 기록했습니다. 이는 지난해 및 평년보다 각각 37.4%, 29.6%씩 낮은 가격입니다.

 

같은 기간 도매가 또한 지난해 동기보다 39.2% 낮은 가격이자 5년 내 최저치인 2만4700원을 기록했습니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외식 수요가 많이 감소하며 고급 일식집 및 장어 전문점 등 외식업 의존도가 높은 장어도 직격탄을 맞았기 때문으로 분석됩니다.

 

실제로 장어 양식장에는 출하되지 못한 장어 물량이 쌓이고 있습니다. 지난달 말 기준 민물장어 양성(養成)물량은 평년 대비 13.6% 많은 1억2220만 마리로 집계됐습니다. 이 중 1년 이상 양성물량은 지난해 대비 42.9%, 평년 대비 27.4% 늘어난 1억609만 마리로 나타났습니다.

 

월별 민물장어 양성물량은 2019년만 해도 1억 마리를 넘었던 적이 없었지만 2020년 코로나19 사태 이후로는 줄곧 1억 마리 이상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장어 양식장 수조 공간에 한계가 있는 만큼 이처럼 양성물량은 늘어나는 데 소비가 부진하면 결국 폐사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지속해서 들어가는 사룟값 및 운영비 등도 큰 부담이 되고 있습니다.

 

수산업관측센터는 장어 동향을 분석하며 올해 3월과 4월은 사회적 거리두기가 다소 완화되며 수요 또한 늘어날 것으로 봤습니다. 다만 장어 산지가격은 여전히 최근 5년 평균을 크게 밑돌 것으로 예측했습니다.

 

문부성 이마트 장어 바이어는 “2020년 장어 매출이 전년보다 100%가량 증가하는 등 내식 문화 정착에 따라 대표 외식 메뉴인 장어를 대형마트에서 구매하고자 하는 수요가 늘어난 점에 착안해 행사를 기획하게 됐다”며 “이번 소비촉진 행사를 통해 장어 물량 적체 현상을 해소하고 어려움에 부닥친 장어 양식 어가의 판로 확대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More 더 읽을거리

이진솔 기자 jinsol@inthenews.co.kr

신세계百, 수서역 환승센터에 새 랜드마크 세운다

신세계百, 수서역 환승센터에 새 랜드마크 세운다

2021.06.25 09:36:34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신세계백화점이 서울 강남구에 건립되는 수서역 환승센터에 오는 2027년 새 점포를 차립니다. 신세계가 참여한 한화건설 컨소시엄이 ‘수서역 환승센터 복합개발사업’ 사업주관 후보자로 25일 선정됐다고 이날 밝혔습니다. 약 1조2000억원 규모 수서역 환승센터 복합개발사업은 SRT 수서역세권 내 11만5927㎡ 규모에 백화점을 비롯한 상업·업무 시설을 짓는 개발 계획입니다. 이번 컨소시엄은 한화건설이 사업 주관사로 신세계와 KT에스테이트가 참여했습니다. 일반 출자자로 한국투자증권, 미래에셋증권, 이지스자산운용, 헤리티지자산운용이 함께 했습니다. 신세계는 이번엔 수서역 환승센터 복합개발사업을 통해 서울·경기를 아우르는 수도권 동남부의 수요를 공략한다는 계획입니다. 영업면적은 약 8만3000여㎡(약 2만5000평)로 서울 내 최대 규모인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등과 함께 초대형 점포가 될 예정입니다. 차정호 신세계백화점 사장은 “수서역 환승센터 복합개발사업은 서울과 경기 등 수도권 동남부 핵심 상권이 될 만한 잠재력이 매우 큰 입지적 장점을 갖고 있다”며 “신세계가 가진 유통 노하우와 혁신 DNA를 바탕으로 새로운 랜드마크 백화점을 성공적으로 선보이겠다”고 말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