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Logistics 유통

이마트 노브랜드, 매운맛 ‘대박라면 고스트페퍼’ 출시

URL복사

Sunday, June 20, 2021, 11:06:44

주재료로 ‘부트졸로키아’ 고추 사용한 매운 라면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이마트 노브랜드가 오는 14일까지 한 달간 ‘대박라면 고스트페퍼 스파이시 치킨 컵라면’을 신세계포인트 적립 시 23% 할인한 980원에 선보인다고 20일 밝혔습니다.

 

대박라면 고스트페퍼는 신세계푸드와 말레이시아 식품업체 ‘마미더블데커’가 함께 설립한 ‘신세계마미’에서 2019년에 선보인 컵라면입니다. 세계에서 가장 매운 고추 2위를 차지하고 있는 ‘부트졸로키아(Bhut Jolokia)’를 주재료로 사용해 매운맛을 극대화한 것이 특징입니다.

 

부트졸로키아의 스코빌 지수는 청양고추보다 최대 250배 매운 100만SHU(청양고추 스코빌 지수 4000∼1만2000SHU)입니다. 대박라면 고스트페퍼는 말레이시아를 시작으로 중국, 미국, 뉴질랜드, 남아프리카공화국 등 16개 국가에 진출 2020년에만 700만 개 가량이 판매되며 성공적으로 시장에 안착했습니다.

 

대박라면 고스트페퍼 이달 초 노브랜드 전문점에 상륙했습니다. 출시 열흘 만에 5000개가 넘는 판매고를 올리고 있습니다.

 

이마트 노브랜드가 매운맛 상품을 선보이는 이유는 최근 ‘매운맛’을 선호하는 고객들이 많이 늘어나며 관련 상품들의 매출이 고공행진 중이기 때문입니다. 올해 들어 5월까지 전년동기대비 불닭소스 매출은 47.2%가량 신장했으며, 칠리소스 역시 21.1%가량 매출이 늘었습니다.

 

다양해지는 고객들의 입맛을 노린 이마트의 고추 품종 다양화 전략 역시 매운맛을 좋아하는 고객들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이마트는 올해 청양고추보다 매운 ‘건조 하바네로’, ‘할라피뇨’, ‘매운 아삭이 고추’, ‘컬러 매운 고추’ 등을 선보였습니다.

 

신품종 매운 고추들은 고객들에게 주목받으며 성공적으로 시장에 안착했다. 멕시코를 주산지로 하며 피클 등으로 즐겨 먹는 할라피뇨, 청양고추보다 스코빌 지수가 무려 30배가 높은 중남미 품종 하바네로는 매달 30%가량 매출 신장하고 있습니다.

 

윤진석 이마트 노브랜드 라면 바이어는 “고스트페퍼 컵라면은 한국의 매운맛을 세계에 널리 알린 베스트셀러 제품으로, 매운맛을 선호하고 도전을 즐기는 고객들을 위해 한국에도 출시했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의 다양한 입맛을 공략하기 위해 차별화된 상품을 개발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More 더 읽을거리

이진솔 기자 jinsol@inthenews.co.kr

“삼계탕·오리탕·북어탕 선봬”…CU, 반려동물 전용 보양식 나왔다

“삼계탕·오리탕·북어탕 선봬”…CU, 반려동물 전용 보양식 나왔다

2021.08.02 16:46:29

인더뉴스 박소민 인턴기자ㅣCU가 여름철 반려동물의 기력 회복과 면역력 향상에 도움을 주는 반려동물 전용 보양식을 선보인다고 2일 밝혔습니다. 이번에 CU가 선보이는 반려동물 전용 보양식은 ‘정성 가득 한그릇 3종(삼계탕, 오리탕, 북어탕)으로 반려견, 반려묘 구분 없이 모두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입니다. 해당 상품들에는 닭가슴살, 인삼, 당근 등 사람이 먹을 수 있을 정도로 안전한 원재료가 사용됐는데요. 삼계탕과 오리탕에는 순 단백질을 의미하는 조단백질이 전체 성분량의 15% 이상을 차지하고 있으며 지방 함량도 0.1% 미만입니다. 북어탕 역시 성장기 반려동물의 발육과 기력 회복에 도움을 주는 단백질과 필수 아미노산이 풍부하게 함유됐습니다. 반려동물 전용 보양식은 파우치 형태의 패키지에 지퍼백이 적용돼 있어 원하는 양만큼 제공한 뒤 남은 내용물을 보관하는 데에도 용이합니다. 이처럼 CU가 반려동물 전용 보양식을 선보인 것은 애완동물을 가족으로 여기는 펫팸족이 늘면서 애완용품 및 먹거리에 아낌없이 투자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기 때문입니다. CU가 애완용품 카테고리를 살펴본 결과, 올해 상반기 해당 상품의 매출은 전년 대비 48.7% 올랐습니다. 이는 지난해 전체 매출신장률인 30.5%를 훌쩍 넘어서는 수치입니다. 오준영 BGF리테일 생활용품팀장은 “국내 반려인이 1500만명을 넘어섰을 정도로 반려동물과 관련된 시장의 규모가 나날이 커지고 있다”며 “이번 반려동물 전용 보양식 출시를 시작으로 앞으로도 CU는 반려인의 니즈에 맞춘 차별화 상품들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CU는 지난 2018년 업계 최초로 반려동물 용품 브랜드를 론칭하고 전국 6000여 점포에서 반려동물 용품 전용 코너인 ‘CU 펫샵’을 운영 중입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