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Logistics 유통

홈플러스, ‘레트로’ 콘셉트 감성 상품 선봬

URL복사

Wednesday, March 10, 2021, 17:03:18

이색 기획 상품 단독 한정판매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홈플러스(대표 대행 연태준)가 오는 31일까지 ‘레트로’ 콘셉트로 감성 상품을 선보인다고 10일 밝혔습니다. 회사 측은 이색 경험을 담은 기획 상품을 한정 판매해 가치 소비를 지향하는 고객을 공략할 방침이라고 말했습니다.
 
홈플러스 단독으로 ‘삼양라면 1964 레트로 패키지’를 8만개 한정으로 판매합니다. 우리나라 최초 라면인 ‘삼양라면’ 출시 당시 로고와 서체를 그대로 적용했습니다. 창립 24주년을 기념해 ‘24’입으로 내놓은 ‘동원 컨트리 핫도그’ 패키지에도 복고 감성을 살렸습니다.
 
서울우유와 협업해 1만5000개 물량을 준비한 ‘서울우유 신선함이 살아있는 우유 레트로병 기획’은 ‘레트로 유리병’을 우유 2입과 함께 특별 구성했습니다.

 

하이트진로 '두꺼비’ 캐릭터를 활용한 상품도 있습니다. ‘진로 두꺼비 접이식 홈술상’과 수납용 ‘홈플러스X진로 튼튼한 리빙박스’를 선보입니다. 이달 중순에는 ‘진로 밀크박스’도 출시할 예정입니다. 일명 ‘두꺼비 디퓨저’로 불리는 ‘진로 차량용 방향제’도 각 30% 할인된 가격에 선보입니다.
 
변기영 홈플러스 상품지원본부장은 “창립 24주년을 맞아 고객 감성까지 충족하는 레트로 상품을 새롭게 기획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컬래버레이션을 통해 차별화된 상품 경험을 지속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More 더 읽을거리

이진솔 기자 jinsol@inthenews.co.kr

신세계百, 수서역 환승센터에 새 랜드마크 세운다

신세계百, 수서역 환승센터에 새 랜드마크 세운다

2021.06.25 09:36:34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신세계백화점이 서울 강남구에 건립되는 수서역 환승센터에 오는 2027년 새 점포를 차립니다. 신세계가 참여한 한화건설 컨소시엄이 ‘수서역 환승센터 복합개발사업’ 사업주관 후보자로 25일 선정됐다고 이날 밝혔습니다. 약 1조2000억원 규모 수서역 환승센터 복합개발사업은 SRT 수서역세권 내 11만5927㎡ 규모에 백화점을 비롯한 상업·업무 시설을 짓는 개발 계획입니다. 이번 컨소시엄은 한화건설이 사업 주관사로 신세계와 KT에스테이트가 참여했습니다. 일반 출자자로 한국투자증권, 미래에셋증권, 이지스자산운용, 헤리티지자산운용이 함께 했습니다. 신세계는 이번엔 수서역 환승센터 복합개발사업을 통해 서울·경기를 아우르는 수도권 동남부의 수요를 공략한다는 계획입니다. 영업면적은 약 8만3000여㎡(약 2만5000평)로 서울 내 최대 규모인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등과 함께 초대형 점포가 될 예정입니다. 차정호 신세계백화점 사장은 “수서역 환승센터 복합개발사업은 서울과 경기 등 수도권 동남부 핵심 상권이 될 만한 잠재력이 매우 큰 입지적 장점을 갖고 있다”며 “신세계가 가진 유통 노하우와 혁신 DNA를 바탕으로 새로운 랜드마크 백화점을 성공적으로 선보이겠다”고 말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