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Logistics 유통

GS25, LG유플러스 고객에 ‘구독 서비스’ 무료 쿠폰 제공

URL복사

Monday, May 03, 2021, 15:05:12

GS25 ‘더팝플러스’ 무료 쿠폰 지급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가 5월 한 달간 LG유플러스 멤버십 고객 대상으로 구독 서비스 ‘더팝플러스’ 30일 무료 쿠폰을 지급합니다. 무료 쿠폰은 ‘더팝플러스 한끼+’ 5만 장과 ‘더팝플러스 카페25’ 5만 장 등 총 10만 장으로 선착순 지급됩니다.

 

GS25는 LG유플러스 멤버십 VIP고객 기준으로 통신사 할인 10%와 더팝플러스 할인이 중복으로 적용돼 최대 30%에서 35% 할인이 제공될 것으로 예상합니다.

 

더팝플러스란 월 정기 결제를 통해 GS25에서 할인 혜택과 다양한 선물을 받을 수 있는 구독 서비스입니다. 현재 더팝플러스 한끼+와 더팝플러스 카페25 등 두 가지로 운영됩니다.

 

더팝플러스 한끼+는 매월 3990원으로 GS25에서 판매하는 13개 식사 대용 상품에 대해 20% 할인받는 서비스입니다. 가입 후 30일 동안 총 15회(1일 5회·상품 1개당 1회) 사용할 수 있습니다. 더팝플러스 카페25는 매월 2500원으로 원두커피 ‘카페25’를 25% 할인받는 서비스입니다. 커피 종류와 크기에 상관없이 30일 동안 총 60잔(1일 최대 10잔) 할인을 제공합니다.

 

최근 GS25가 더팝플러스 이용자를 분석한 결과 서비스 출시 초기인 지난해 5월 대비 올해 4월 가입자 수가 31.2배 증가했으며 해당 상품을 산 금액도 34.6배 늘었습니다.

 

성찬간 GS25 MD부문장 상무는 “편의점 최초로 통신사와 구독 서비스 제휴를 함으로써 LG유플러스 고객에게 큰 할인 혜택과 좋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구독 서비스를 출시해 고객분들이 많은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More 더 읽을거리

이진솔 기자 jinsol@inthenews.co.kr

네이버-서울대, , 초대규모 AI 연구센터 설립한다...연구진 100명 투입

네이버-서울대, , 초대규모 AI 연구센터 설립한다...연구진 100명 투입

2021.05.10 11:36:29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산업계와 학계에서 각각 AI 연구를 주도하고 있는 네이버와 서울대가 손을 잡고 ‘초대규모(Hyperscale) AI’ 공동 연구에 나섭니다. 네이버와 서울대학교는 10일 오전 최인혁 네이버 COO, 서울대학교 AI 연구원 장병탁 원장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초대규모 AI 공동연구를 위한 협약을 온라인으로 체결했습니다. ​ 네이버와 서울대는 최근 AI 업계의 새로운 패러다임으로 떠오른 ‘초대규모 AI’ 분야에서 공동 연구를 수행하기 위해 ‘서울대-네이버 초대규모 AI 연구센터(SNU-NAVER Hyperscale AI Center, 공동센터장: 전병곤 서울대 교수, 하정우 네이버 AI LAB 소장)’를 설립해 장기적인 관점에서 연구 및 교육 협력을 강화할 계획입니다. 네이버와 서울대의 AI 연구원 100여명이 참여하며 3년간 연구비, 인프라 지원비 등을 포함해 수백억원 규모의 투자가 진행됩니다. 이를 통해 초대규모 한국어 언어모델을 더욱 발전시키고 나아가 언어, 이미지, 음성을 동시에 이해하는 초대규모 AI를 함께 개발해 글로벌 AI 기술을 선도하는 것이 목표입니다. 특히 그 동안 개별 프로젝트 중심으로 진행해온 산학협력과는 다르게, 네이버-서울대의 연구원들이 하나의 연구센터를 구성해 밀착 협력하는 것이 특징입니다. 네이버 연구진이 겸직 교수로서 서울대 대학원생들이 AI 전문가로 성장할 수 있도록 공동연구지도하고, 서울대 연구진도 네이버와의 AI 연구에 적극적으로 참여합니다. 네이버는 AI 인재 양성 차원에서, 서울대 학생들의 인턴십 및 산학협력 파견에도 적극 협조하기로 했습니다. 국내에서 이러한 강결합 방식의 산학협력을 대규모로 시도하는 것은 매우 드문 사례입니다. 또한, 원활한 연구 협력을 위해, 네이버가 보유한 슈퍼컴퓨팅 인프라 및 데이터를 공동 연구센터에서 활용할 수 있도록 공유합니다. 네이버는 작년 10월 국내 기업 최초로 초거대 언어모델 구축을 위해 슈퍼컴퓨터를 도입한 바 있습니다. 이렇게 연구한 성과는 연 2회 이상 기술 공유 워크샵을 개최하는 등 적극적으로 공유할 예정입니다. 장병탁 서울대학교 AI 연구원장은 “AI 분야에서 혁신적인 연구를 하려면 인프라와 인력이 모두 중요하다”고 강조하며 “네이버의 우수한 인프라와 양측의 AI 인재들이 힘을 합쳐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AI를 개발할 수 있다고 확신한다”고 전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