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ICT 정보통신

LG유플러스, YBM에듀와 온라인 강의 전용 ‘U+라이브클래스’ 출시

URL복사

Tuesday, July 06, 2021, 09:07:37

최대 2만명 동시 접속하는 실시간 강의 솔루션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LG유플러스(대표 황현식)와 외국어 교육 전문업체 YBM에듀(대표 최재호)가 온라인 교육에 특화된 실시간 라이브 강의 서비스를 출시했습니다.

 

LG유플러스는 최대 2만명이 동시에 고화질의 강의를 시청할 수 있는 ‘U+라이브클래스’를 개발했다고 6일 밝혔습니다. ▲최대 1000명이 동시에 접속해 출석 체크와 퀴즈 등이 가능한 ‘튜터링모드’ ▲최대 40명이 얼굴을 보며 토의하는 ‘토론모드’ ▲최대 2만명이 실시간 강의를 시청하는 ‘강연모드’ 등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기존 원격 강의 서비스 단점을 개선한 ▲최대 4K 고화질 영상 ▲자료·화면 공유 ▲판서 도구 ▲집중도 체크 ▲실시간 채팅 ▲ 학습게시판 ▲소그룹 스터디 ▲수업 녹화 등 기능도 제공합니다.

 

YBM에듀는 U+라이브클래스를 기반으로 이달 실시간 온라인 강의 브랜드 ‘불.라.방(불같이 오를 나의 실력 라이브 방송강의)’을 새롭게 선보였습니다. LG유플러스는 YBM에듀 요구사항을 반영해 서비스를 고도화할 방침입니다. 외국어 교육을 넘어 직업·공무원·자격시험 등으로 활용처도 넓힐 계획입니다.

 

최재호 YBM에듀 대표는 “불라방은 U+라이브클래스를 통해 오프라인 학원의 실제 강의 현장을 그대로 구현함으로써 시간이나 거리상 제약으로 스타강사의 수업을 수강하지 못했던 학생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며 “이번 업무 제휴를 바탕으로 YBM에듀는 비대면 시대에 최적화된 차세대 교육 제공 업체로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최택진 LG유플러스 부사장은 “국내 외국어 교육의 선두주자인 YBM에듀와의 협업을 통해 U+라이브클래스의 안정적인 시스템 운영 및 교육 특화 기능의 강점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해외에 있는 학생들에게도 국내와 동일한 품질의 실시간 온라인 강의가 가능함을 확인했고 다양한 교육으로 서비스를 확대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English(中文) news is the result of applying Google Translate. <iN THE NEWS> is not responsible for the content of English(中文) news.

배너

More 더 읽을거리

이진솔 기자 jinsol@inthenews.co.kr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