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Logistics 유통

추석 연휴, 쇼핑하러 갔다가 낭패 보지 않으려면?

URL복사

Sunday, September 19, 2021, 14:09:55

추석 연휴 백화점 및 대형마트 등 휴점일 각기 달라
사전에 쉬는 날 확인해보고 찾아가야

 

인더뉴스 김용운 기자ㅣ백화점과 대형마트가 오는 추석 연휴 기간 중 20일부터 22일 사이 하루에서 이틀간 휴점을 합니다. 추석 연휴 기간 중 쇼핑을 할 소비자들은 휴점 일정을 사전에 알아두면 휴점한 매장에 가는 낭패를 피할 수 있습니다.

 

19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먼저 롯데백화점은 분당점, 센텀시티점, 마산점은 21~22일 휴점하고 나머지 점포는 모두 20∼21일 문을 닫습니다. 롯데아울렛은 전 점포가 추석 당일인 21일에 영업을 하지 않습니다. 복합쇼핑몰 롯데몰은 산본점만 21일에 휴점합니다.

 

롯데마트의 경우 영종도점, 인천터미널점, 경기양평점 등 27개 점포가 21일, 행당역점, 김포한강점, 오산점 등 3개 점포가 22일 영업을 하지 않습니다.

 

이마트는 추석 당일인 21일 킨텍스점, 하남점, 서산점 등 44개 점포가 손님을 받지 않습니다. 같은 날 창고형 할인점 트레이더스의 스타필드 고양점, 하남점, 안성점 등 8개 점포가 휴점합니다.

 

현대백화점은 무역센터점, 천호점, 중동점, 킨텍스점, 판교점, 대구점, 울산점, 충청점, 더현대 서울 등 9개 점포가 20∼21일 영업을 하지 않습니다. 나머지 7개 곳은 21~22일 문을 닫습니다. 다만 현대아울렛 8개 점포는 추석 당일인 21일에만 휴점합니다.

 

현대아울렛은 8개 점포 모두 추석 당일인 21일 하루만 문을 닫는다. 신세계백화점 본점은 21∼22일, 나머지 점포는 20∼21일 휴점한다.

 

홈플러스는 킨텍스점, 고양터미널점, 일산점, 의정부점, 화성동탄점 등 23곳이 추석 당일인 21일 영업을 하지 않습니다.

 

반면 쿠팡은 20~22일 3일간 로켓배송(익일배송) 서비스를 정상 운영하며 마켓컬리는 새벽배송 서비스인 '샛별배송'을 21일 하루 중단합니다. 20일 오후 11시까지 상품을 주문하면 21일 아침에 받을 수 있으며 21일과 22일 주문 상품은 23일 아침에 배송할 예정입니다.

English(中文) news is the result of applying Google Translate. <iN THE NEWS> is not responsible for the content of English(中文) news.

배너

김용운 기자 lucky@inthenews.co.kr

교보생명, 안진회계법인·회계사 징계 절차 재조사 요구

교보생명, 안진회계법인·회계사 징계 절차 재조사 요구

2021.12.06 13:20:11

인더뉴스 정석규 기자ㅣ교보생명은 풋옵션 행사 과정에서 주식 가치를 과대평가한 딜로이트 안진회계법인(이하 안진) 소속 회계사의 위법 혐의 재조사와 징계를 요청하는 진정서를 한국공인회계사회(이하 회계사회)에 제출했다고 6일 밝혔습니다. 교보생명이 회계사회에 진정서를 제출한 것은 이번이 두 번째입니다. 검찰은 지난 1월 안진 소속 회계사를 공인회계사법 위반 혐의로 기소했습니다. 회계사가 교보생명의 재무적 투자자(Financial Investor, 이하 FI)와 공모해 주식매수청구권(풋옵션) 행사가격을 부풀렸다는 혐의입니다. 이후 법정공방이 이어지며 지난 1일 7차 공판이 열렸습니다. 교보생명은 검찰 기소 후인 지난 2월 회계사회에 안진 회계사들의 공인회계사법 위반 혐의에 대한 진상 조사와 징계를 요구하는 진정서를 제출했습니다. 그러나 지난 1일 7차 공판에서 안진 측이 제출한 의견서에 따르면 회계사회 윤리조사심위원회는 교보생명의 진정서에 대해 ‘조치 없음’ 의견을 낸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교보생명은 회계사회의 진정 처리에 ▲절차상 흠결 ▲조사 미흡 문제 등이 있었다고 주장했습니다. 교보생명 관계자는 “진정을 낸 직후 회계사회가 ‘관련 사건에 대해 법원의 소송이 진행 중인 경우 민원을 접수·처리할 수 없다’는 이유로 소송 후 증빙자료를 첨부해 다시 민원을 제기하라고 회신했다.”며 “그 이후 아무런 절차도 진행하지 않다가 지난 8월 말 윤리조사심의위원 개인 이메일로 검찰과 교보생명에 비공식적인 간단한 질의 내용을 보냈고 이후 십여 일 만에 ‘조치 없음’을 통보했다”고 지적했습니다. 교보생명은 회계사회의 조사 과정도 문제가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교보생명 관계자는 “검찰이 재판부에 제출한 이메일 증거 등이 무려 244건에 달한다”며 “형사재판에 회부돼 공인회계사들의 명예를 실추시킨 안진 소속 회계사들의 위법 행위는 철저히 조사돼야 하고 이에 상응하는 엄정한 징계가 이뤄져야 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