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Stock 증권

현대모비스, 전동화 사업부 재성장 기대-신한

URL복사

Friday, January 14, 2022, 08:01:24

 

인더뉴스 양귀남 기자ㅣ신한금융투자는 14일 현대모비스에 대해 전동화 사업부의 재성장이 가능하다고 평가했다. 목표주가 35만 원,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신한금융투자는 현대모비스의 지난해 4분기 영업이익을 5228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5.6% 감소해 시장 기대치를 10% 하회할 것으로 전망했다. 다만, 완성차의 더딘 생산 정상화 속도와 운송비 부담을 감안하면 상대적으로 선방한 실적이라고 평가했다.

 

정용진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부품 실적 전망치는 부진하겠지만 AS 사업부가 고수익성을 유지해 상쇄할 것”이라며 “지난해 4분기 평균 달러 환율이 전년 동기 대비 5.6%, 전분기 대비 2% 상승해 수출 비중이 큰 AS 사업부에 긍정적이었다”고 설명했다.

 

핵심 사업인 전동화 사업부가 다시 성장할 것으로 예상했다.

 

신한금융투자는 E-GMP 플랫폼 차종의 생산이 지난해 4분기 월 1만 5000 대 수준에 안착했다고 설명했다. 올해에는 기존 E-GMP 3차종의 안정적인 생산 확대와 신규 차종인 아이오닉6의 가세를 예상해 전동화 사업의 분기 매출 2조 원 돌파를 전망했다.

 

정 연구원은 “올해 현대, 기아의 출하량은 상반기 2.4%, 하반기 18.6% 씩 성장할 것”이라며 “지난해 4분기부터 올해 1분기까지 부품사의 실적이 부진할 것으로 전망하는 가운데 가장 안정적인 투자처”라고 말했다.

English(中文) news is the result of applying Google Translate. <iN THE NEWS> is not responsible for the content of English(中文) news.

배너

양귀남 기자 itnno1@inthenews.co.kr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