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Industry/Policy 산업/정책 Logistics 유통 Company 기업

이마트, 이달까지 ‘코렐, 테팔’ 등 주방용품 최대 50% 할인..."브롤스타즈 등 아동캐릭터 식기도 선봬"

URL복사

Sunday, March 21, 2021, 21:03:48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ㅣ 이마트가 오는 31일까지 식기, 조리용품, 물통 등 주방용품에 대해 최대 50%까지 할인하는 행사를 개최합니다.

21일 이마트에 따르면, 코렐 식기 단품 전품목은 회원에게 30% 할인 판매되며, 루미낙 식기 전품목은 30%, 코멕스 보관용기 10종은 50% 할인된 가격에 각각 선보이고, 테팔, 해피콜, 조셉조셉 등 유명 조리 용품도 20~30% 떨어진 가격에 판매됩니다.

 

이마트는 아울러, 신학기를 맞아 어몽어스, 브롤스타즈, 브레드이발소, 시크릿 쥬쥬 등 아동 신규 캐릭터 식기류를 대거 선보인 것은 물론, 스텐리 보온보냉 텀블러 전품목을 20% 할인판매합니다. 이같은 할인 행사는 3월 개학과 봄맞이에 따른 집 단장으로 인해 식기, 조리용품, 물통, 수저 등의 수요가 급증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한편, 이마트는 지난 1일부터 18일까지 주방용품 매출이 작년보다 20% 증가했다고 밝혔는데요. 이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으로 거의 1년 간 집에서 식사하는 경우가 늘면서 봄을 맞아 식기나 조리용품에 대한 교체 수요가 증가한 덕분으로 판단됩니다.

 

실제로 3월들어 18일까지 식기, 쟁반, 컵 등이 포함된 식탁용품 매출은 23%, 냄비, 후라이팬 등 조리용품 매출은 12% 각각 증가했는데요. 이는 작년과 달리, 올해는 이달 2일부터 초등학교 1,2학년, 고등학교 3학년은 매일 등교하고, 그외 학년은 주 2~4회 등교를 시작하면서 개인 수저와 물통 등에 대한 수요가 크게 늘었기 때문으로 보입니다.

 

이마트 이경로 주방용품 바이어는 “코로나19로 주부들이 주방에서 보내는 시간이 길어지며 식기, 조리용품에 대한 교체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며 “학교 등교가 시작되면서 감염병 예방을 위해 개인 물통, 수저 등을 휴대하는 수요가 높아지며 관련 매출도 급증하고 있다”고 분석했습니다.

편집국 기자 itnno1@inthenews.co.kr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