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Heavy Industry 중공업 Heavy 중공업

대한항공, 유니세프와 코로나19 백신 수송 업무협약 체결

URL복사

Wednesday, February 17, 2021, 11:02:47

의약품 수송능력, 글로벌 네트워크, 화물 공급능력에서 높은 평가 받아

 

인더뉴스 안정호 기자ㅣ대한항공(대표 조원태)이 지난 16일 유니세프(unicef)와 코로나19 백신 및 의료물품의 글로벌 수송을 위한 상호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습니다.

 

유니세프는 코로나19 백신 공동구매를 위한 국제 프로젝트 코백스 퍼실리티(COVAX facility)의 전 세계 코로나19 백신 보급 업무를 담당하며, 상반기 중 145개국 대상으로 백신의 균등 공급을 계획하고 있습니다.

 

코백스 퍼실리티가 확보한 코로나19 백신 물량을 전 세계에 실어 나르기 위해서는 글로벌 공급망과 역량, 전문성을 갖춘 항공사의 협조가 필수적입니다.

 

이에 대한항공을 비롯한 전 세계 16개 항공사는 유니세프의 글로벌 네트워크, 화물 공급능력, 전문적인 의약품 수송능력 등 엄격한 기준에 따라 백신 전담 수송 항공사로 선정됐습니다.

 

대한항공은 지난해 9월부터 코로나19 백신 전담 태스크포스 팀을 운영해 완벽한 백신 수송을 위한 꾸준한 준비를 하고 있습니다.

 

특히 백신 제조사별로 수송 조건이 -60℃ 이하의 극저온, -20℃ 이하의 냉동, 2~8℃의 냉장 유지 등으로 다르다는 점을 감안해 다양한 온도 맞춤 서비스 제공을 위한 콜드체인 강화 및 시설 장비 보강 등에 중점을 뒀습니다.

 

또한 지난 3일 문재인 대통령 참관 하에 진행된 코로나 백신 수송 합동 모의훈련을 포함, 어떤 상황에서도 대처할 수 있도록 다양한 모의훈련을 성공적으로 수행한 바 있습니다.

 

대한항공은 유니세프와의 이번 업무협약 체결을 계기로 코로나19 백신 보급에 글로벌 항공사로서 선도적 역할을 수행하고, 향후 인도주의적 의약품 및 구호물자 수송에도 적극 참여할 계획입니다.

 

안정호 기자 vividocu@inthenews.co.kr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