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Business General 비즈니스 일반

KT&G 지난해 연매출 5조원 돌파...‘역대 최대’ 실적

URL복사

Thursday, February 04, 2021, 15:02:03

4분기 매출 영업익 1조 3410억원·3380억원 기록

 

인더뉴스 남궁경 기자ㅣKT&G(대표 백복인)가 지난해 해외 시장 선전에 힘입어 사상 최대의 실적을 냈습니다.

 

KT&G는 연결 기준 지난해 영업이익이 1조 4824억원으로 전년보다 7.5% 증가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4일 공시했습니다.

 

같은 기간 매출은 5조 3016억원으로 6.8%, 순이익은 1조 1731억원으로 13.1% 늘었습니다. 연 매출이 5조 원을 넘은 것은 처음으로,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습니다.

 

지난해 4분기 영업이익은 3380억원으로 전년 동기보다 35.2% 늘었습니다. 매출과 순이익은 각각 1조 3410억원, 3077억원으로 집계됐습니다.

 

KT&G는 "지난해 실적은 해외 부문이 견인했다"며 "지난해 초 중동 지역 담배 수입업체와 7년간 2조 2000억원 규모의 수출 계약을 맺었고, 미국 등 해외법인의 유통망 확대로 판매량도 증가했다"고 설명했습니다. KT&G는 “지난해부터 필립모리스(PMI)와 손잡고 러시아·일본 등에 전자담배를 수출한 것도 매출 증가에 기여했다”고 덧붙였습니다.

 

KT&G는 지난해 코로나19 사태에도 수출 대상국을 총 103개로 23개 늘렸습니다. 지난해 KT&G의 국내 궐련 담배 판매량은 416억개비로 전년보다 2.5% 증가했으며 궐련담배 시장 점유율은 64.0%로 국내 1위였습니다.

 

전자담배 시장에서는 '릴' 기기 누적 판매량이 300만대를 넘어섰습니다. 전자담배 기기에 넣는 담배 점유율은 34.3%로 필립모리스에 이어 2위를 기록했습니다.

 

남궁경 기자 nkk@inthenews.co.kr

현대차, 연구개발본부 경력사원 채용...28일까지 접수

현대차, 연구개발본부 경력사원 채용...28일까지 접수

2021.04.12 11:17:52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현대자동차가 미래사업 경쟁력 강화와 신성장 동력 마련을 위해 다양한 분야에서 경험을 갖춘 우수한 인재를 모집합니다. 현대차(대표 정의선·하언태·장재훈)는 12일부터 현대차 채용 홈페이지에서 연구개발본부 전 부문 경력사원 채용을 시작한다고 이날 밝혔습니다. 회사 관계자는 “가속화하고 있는 자동차 산업 변화 속에서 연구개발 부문 우수 인재를 공격적으로 채용함으로써 미래 스마트 모빌리티 솔루션 구축을 위한 핵심 기술과 역량 확보에 적극적으로 나설 계획이다”라고 말했습니다. 모집 분야는 총 11개로 ▲차량개발 ▲디지털엔지니어링 ▲자율주행 ▲인포테인먼트 ▲전자시스템 ▲ 연료전지 ▲전동화·배터리 ▲선행개발 ▲기술경영 ▲로보틱스 ▲디자인 등입니다. 자격은 해당 분야 관련 경력자 및 박사 학위 소지(예정)자입니다. 서류 접수는 오는 28일까지입니다. 한편 현대차는 지난달 29일부터 이날까지 연구개발 부문에서 대규모 신입 및 인턴 채용을 실시하는 등 미래 모빌리티 산업 관련 우수 인재 확보에 박차를 가하고 있습니다. 현대차 관계자는 “이번 경력 채용은 현대자동차 미래의 새로운 장을 이끌어갈 핵심 인재 확보를 통해 미래 모빌리티 산업에서 주도권을 강화하기 위한 것”이라며 “앞으로 연구개발부문 우수 인재 확보에 적극적으로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