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Stock 증권

[코스피 마감] "땡큐 옐런" 이틀째 오르며 3100선 회복

URL복사

Wednesday, January 20, 2021, 15:01:58

 

인더뉴스 김서정 기자ㅣ코스피가 미국의 대규모 부양정책을 강조한 옐런 미국 재무장관 지명자의 발언에 힘입어 이틀째 상승세를 이어갔다. LG전자가 12% 넘게 폭등하는 등 특정 대형주에 대한 집중적 순환매 패턴이 이어졌다.

 

20일 코스피 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21.89포인트(0.71%) 상승한 3114.55에 장을 마쳤다. 옐런 지명자가 청문회에서 시장 친화적 발언을 내놓자 간밤 뉴욕증시의 주요지수가 일제히 상승했고 코스피도 기세를 고스란히 이어받았다.

 

옐런 지명자는 지금은 재정 적자를 걱정하기보다 경제 회복을 위해 대범하게 부양에 나서야 할 때라는 견해를 확인했다. 다만 코스피는 외국인과 기관의 차익 매물에 오전 한때 하락 반전하기도 했다. 이후에는 동학개미의 매수세에 힘입어 뒤심을 발휘, 상승 반전에 성공했다.

 

서상영 키움증권 연구원은 "미국의 대규모 부양정책을 언급한 옐런 재무장관 지명자의 발언에 힘입어 상승했다"며 "특히 반도체, 자동차 업종 강세에 따른 영향으로 관련 기업들의 상승폭이 컸다"고 분석했다.

 

투자주체별로는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2359억원, 1조 2339억원 가량을 순매도했다. 반면 개인이 홀로 1조 4357억원 가량을 순매수했다.

 

업종별로는 의료정밀이 3.30%, 비금속광물 1.98%, 기계 1.49%, 섬유·의복 1.21%, 화학이 1.03% 상승했다. 그 외 전기·전자, 통신업, 금융업, 제조업, 운수장비, 서비스업, 철강·금속, 의약품, 종이·목재도 소폭 상승했다. 그 외 보험이 1.33% 하락했고 은행, 증권이 0.89% 하락했다. 전기가스업이 0.60%, 음식료품이 0.49% 하락했고 유통업, 건설업, 운수창고도 소폭 하락했다.

 

시가총액 상위 10곳은 대체로 상승세였다. 삼성전자가 0.23% 상승했고 삼성전자우가 0.52%, 삼성SDI가 1.64% 상승했다. LG화학은 0.30% 상승했고 카카오가 0.91% 상승세를 보인 반면 연일 강세였던 현대차가 0.96% 하락했다. 삼성바이오로직스가 0.13%, 셀트리온이 0.48% 하락했다. SK하이닉스와 네이버는 보합으로 장을 마쳤다.

 

특히 LG전자는 12.8% 급등하며 이날 강세장을 주도했다. 만년 적자였던 스마트폰 사업에 대한 재검토에 들어갔다는 소식에 매수세가 몰렸다. 전일 현대차 그룹주들이 일제히 폭등한데 이어 이날은 LG전자와 LG이노텍이 시세를 분출하며 대형주 간 순환매 양상이 이어졌다.

 

개별종목 가운데는 동원금속이 가격제한폭까지 치솟았고 SK네트웍스우와 코리아써키트도 20% 넘게 올랐다. SK네트웍스 또한 19.7% 급등했다.

 

이날 코스닥 지수 또한 전날 대비 19.91포인트(2.08%) 오른 977.66를 기록하며 장을 마감했다. 시총 상위주는 상승세를 보인 가운데 셀트리온제약의 0.50%의 하락을 제외하곤 일제히 올랐다. 씨젠이 5.58% 상승했고 SK머티리얼즈가 8.50% 급등했다. 스튜디오드래곤도 6.90%상승하며 강세를 펼쳤다.

 

김서정 기자 rlatjwjd42@daum.net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