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Policy 정책

노형욱 “세종시 아파트 투기 논란, 이유막론 송구...청년 내집마련 돕겠다”

URL복사

Tuesday, May 04, 2021, 17:05:31

“2·4 대책 등 주택 차질없이 공급할 것”

 

인더뉴스 안정호 기자ㅣ노형욱 국토교통부 장관 후보자는 세종시 아파트 투기 논란에 대해 “경위와 상관없이 송구하다”고 사과했습니다.

 

노 후보자는 4일 국회에서 열린 국토교통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세종시 아파트를 특별공급받은 후 실거주하지 않고 매각해 차익을 얻은 것에 대해 지적이 계속되자 이와 같이 답했습니다.

 

노 후보자는 “행복도시 초기에 정주여건이 안 좋아서 특별공급 대책이 있었고 분양을 받았다”며 “결과적으로 실제 거주를 하지 못하게 됐고 나중에 매각을 하게 돼 매각차익이 생기게 됐다”고 답했습니다.

 

이어 “당시 임대차 계약을 맺은지 7~8개월밖에 안된 세입자가 있어 실거주를 할 수 없었다. 세입자 보호를 위해 최소 2년은 보장해야 하는 상황이었다”며 “이유 여하를 막론하고 지금과 같은 부동산시장의 상황과 국민들이 생각하는 선에서 본다면 굉장히 불편하게 느낄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노 후보자는 3기 신도시 공급정책을 보완하기 위해 마련된 2·4 공급대책 등 도심 공급방안을 차질 없이 추진하겠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이날 장경태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청년 주거문제 해결을 위한 의지를 말해달라”고 말하자 이와 같이 답하며 “청년의 주택문제를 반드시 해결하겠다”고 답했습니다.

 

그는 “청년의 내 집 마련 꿈을 반드시 이뤄드리고 싶다”며 “부동산 가격이 안정적이어야 하겠고 청년의 부담능력에 맞게 공급되는 공공자가주택 등 다양한 방안들을 추진해야 할 것”이라고 했습니다.

 

아울러 노 후보자는 조오섭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4 대책에 대한 의지를 밝혀달라고 하자 “(2·4 대책은) 그간 공급대책의 한계를 극복하기 위한 대책”이라며 “한국토지주택공사(LH) 사태와 관련된 환부는 잘라내고 새롭게 태어나야겠지만 주택공급 계획도 차질 없이 진행돼야 하는 만큼 철저히 이행되도록 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김은혜 국민의힘 의원의 “공시가격 현실화율 로드맵을 일정대로 추진하느냐”는 질의에 노 후보자는 “현재로선 그렇다”라고 대답했습니다.

 

또한 김 의원이 재산세 감면 방안 등 정부내 논의 사항에 대해 묻자 “아직 결정이 안됐고 세금이 부과되기 전에는 답을 찾으려 한다”며 “현재 여러 안이 함께 검토되고 있는 것으로 안다”라고 답했습니다.

안정호 기자 vividocu@inthenews.co.kr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