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Communication 통신 Major Company 대기업

SK텔레콤, 빅테크 기업으로 매출 20조 도전...‘구독경제·모빌리티’ 본격화

URL복사

Wednesday, February 03, 2021, 18:02:45

지난해 4분기 실적 컨퍼런스콜 진행..초협력으로 기업 가치↑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SK텔레콤이 올해 모든 상품과 서비스에 AI를 도입해 ‘빅테크 기업’으로 진화를 가속화하는 가운데, 올해 사상 최초로 매출 20조원 돌파에 도전합니다.

 

SK텔레콤은 3일 2020년 4분기 실적 컨퍼런스콜을 열고 “당사는 MNO 사업뿐 아니라 뉴비즈 사업의 가치를 제대로 인정받아 주주가치를 극대화하기 위해 모든 가능성 열어두고 다양한 이해관계자들과 논의를 주고받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올해 예정된 지배구조 개편에 대해선 “아직 분할을 포함한 지배구조 개편에 대해 결정된 바는 없지만, 추진한다면 기업가치 상승을 전제로 주주들이 만족할 만한 방법 선택하겠다”고 설명했습니다.

 

배당 정책에 대해 윤풍영 SK텔레콤 CFO는 “SK하이닉스의 배당이 상향됨에 따라 중간배당에 대한 시장 기대감이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이런 점을 감안해 이사회에서 논의 후 결정하는 대로 시장과 커뮤니케이션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SK텔레콤은 올해 MNO는 AI 기반 구독형 상품 마케팅 컴퍼니로 새로운 성장 스토리를 만들겠다는 계획입니다.

 

윤 CFO는 “통신의 틀을 넘어서 교육, 렌탈, 여행 등 다양한 사업자와 제휴해 고객 원하는 임팩트 있는 구독형 상품, 서비스 출시할 예정”이라며 “구독형 상품 마케팅 펼치기 위해 새로운 인프라 구축하고 있고 통신사의 강력한 마케팅 툴인 멤버십을 활용할 수 있도록 개편을 준비 중”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어 “오는 2023년까지 구독형 상품 가입자 2000만명을 확보하고, 6000억의 매출 확보를 목표로 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SK텔레콤은 지난해 12월 모빌리티 사업부를 분사해 티맵모빌리티로 공식 출범했습니다. 이와 관련 하영일 SK텔레콤 코퍼레이트2센터장은 “투자자(FI) 유치 및 서비스 준비 과정은 순항 중으로 우버와의 택시 조합 설립 및 공식 서비스 출시는 4월 중에 이뤄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티맵을 기반으로 2025년 4조5천억 기업가치를 달성할 예정으로 소비자간거래(B2C) 영역의 티맵 라이프 플랫폼과 광고 보험 주차 등 기존 사업을 확대하고 구독형 멤버십 서비스를 출시할 예”"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또 “기업간거래(B2B) 영역의 티맵 오토는 차량 제조사를 대상으로 한 임베디드 티맵을 성장시키고 엔터테인먼트 등 생태계를 확장할 계획”이라며 “모빌리티 온 디맨드 영역은 대리운전 포함해 이동을 중개는 디지털 플랫폼 사업을 추진하며 마지막으로 다양한 교통수단을 하나의 서비스로 이용하는 모빌리티 애즈 어 서비스(MaaS)를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아마존과 11번가의 협력 상황에 대해선 “아마존과 함께 국내 고객들과 함께 독보적인 구매 경험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11번가와 아마존 협력은 현재 4조원대인 국내 직구 시장 확대로 이어질 것”이라고 내다봤습니다.

 

권지영 기자 eileenkwon@inthenews.co.kr

교보생명, ‘데이터 시각화 포털’ 구축...디지털 기술로 업무 혁신한다

교보생명, ‘데이터 시각화 포털’ 구축...디지털 기술로 업무 혁신한다

2021.07.30 10:07:36

인더뉴스 이승재 기자ㅣ교보생명보험이 ‘데이터 시각화 포털’을 구축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앞당깁니다. 쉽고 빠른 데이터 분석을 통해 일하는 방식부터 디지털화를 이뤄낸다는 방침입니다. 교보생명(대표 신창재)은 30일 데이터 관리분석 시스템인 ‘BI(Business Intelligence) 시각화 포털’을 구축해 업무 전반에 활용한다고 밝혔습니다. 비즈니스 인텔리전스(Business Intelligence)는 기업이 보유한 수많은 데이터를 정리하고 분석해 의사결정을 도와주는 기술을 의미합니다. 교보생명은 BI 시각화 포털을 통해 대량의 데이터를 분석해 유의미한 정보를 효율적으로 도출하고 이를 차트나 그래프 등으로 시각화해 누구나 이해하고 활용하기 쉽게 했습니다. 해당 포털은 일하는 방식부터 변화해야 한다는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전략하에서 추진됐습니다. 교보생명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은 일하는 방식을 바꿔 디지털 기반의 상품서비스 혁신을 모색하고 업무 프로세스 효율화해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발굴하는 것이 핵심입니다. 임직원들은 이 BI 시각화 포털에서 ▲ 그래프·차트화된 데이터를 통해 인사이트 도출 ▲대시보드를 활용해 필요한 데이터를 자유롭게 분석·활용 ▲지속가능한 경영을 위한 경영현황을 시각화 등으로 자료를 빠르게 파악할 수 있습니다. 이를 통해 교보생명은 데이터를 실제 사용하는 현업이 중심이 된 데이터 분석 문화를 확산하고 전문 통계 분석을 활용한 결과물의 신뢰도도 향상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또 신속하고 정확한 비즈니스 의사결정은 물론 업무 효율성 제고도 기대하고 있습니다. 권창기 교보생명 DT(디지털전환)지원실장은 “BI 시각화 포털에서는 임직원 누구나 다양한 기능을 활용해 다량의 데이터를 분석·활용할 수 있고, 이렇게 도출된 결과를 여러 사람이 다양한 각도에서 활용할 수 있어 편의성과 효율성이 크게 높아질 것”이라며 “향후 임직원 교육 등을 통해 포털의 활용도를 더욱 높여나갈 예정”이라고 말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