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Stock 증권

센코, 한전과 수소설비 안전시스템 공동 개발

URL복사

Tuesday, June 29, 2021, 14:06:07

 

인더뉴스 최연재 기자ㅣ센코(대표 하승철)가 한국전력 전력연구원과 안전진단 센서 및 안전시스템을 공동 개발한다고 29일 밝혔다.

 

공동 개발 과제명은 ‘수소설비 가스농도 측정기술 및 모니터링 시스템 개발’이다. 수소생산설비 배관 내부의 수소 혼입에 따른 폭발 사고 방지를 위한 내부가스 농도를 실시간으로 측정하는 수소 설비 전용 안전 진단 가스센서 및 안전 시스템을 공동 개발한다. 센코는 본 공동 개발에서 총 7억원의 연구비를 한국전력 전력연구원으로부터 지원받게 된다.

 

기존 적용된 센서는 대부분 수소가스의 대기 중 누출여부를 진단하는 것이었다. 이번에 개발하는 가스센서는 수소 배관 내부에 고압 충진 된 수소 및 미량의 산소 농도를 보다 정확하게 측정하고 사용수명도 향상될 예정이다.

 

공동 개발한 제품은 한전 전력연구원 내 수소설비에 우선 설치된다. 2022년 2월부터 시행되는 수소를 생산 취급하는 모든 설비에 대해 감시 센서 설치 의무화한 정부의 수소안전법을 대비하기 위함이다. 센코는 신뢰성을 검증한 후 개발 기간 내 빠르게 사업화를 추진할 계획이며, 수소 센서뿐 아니라 안전 시스템의 상용화를 목표로 하고 있다

 

하승철 센코 대표는 “수소 생산 및 관련 설비에 대한 투자가 증가하고 있으나 적합한 수소 센서 및 안전시스템이 개발되어 있지 않은 상황”이라며 “수소 산업의 활성화를 위해서는 수소설비 안전진단 센서 및 시스템 개발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그는 “향후 수소안전법이 정착하고 수소 분야 시장이 확대됨에 따라 당사의 수소센서 및 안전 시스템을 사용하는 곳을 늘어날 전망”이라고 전했다.

English(中文) news is the result of applying Google Translate. <iN THE NEWS> is not responsible for the content of English(中文) news.

배너

최연재 기자 stock@inthenews.co.kr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