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Chemical 중화학

SK이노베이션, 식목일 맞아 ‘반려식물 키우기’ 캠페인 진행

URL복사

Monday, April 05, 2021, 17:04:11

“사무실서 반려식물을 키우면 공기정화 효과도 얻어 일석삼조 효과”

 

인더뉴스 안정호 기자ㅣSK이노베이션(대표 김준)은 대전에 위치한 환경과학기술원의 ‘THINK GREEN!’ 환경캠페인의 첫번째 시작으로 4월 5일 식목일을 맞이해 ‘반려식물 키우기’를 진행한다고 밝혔습니다.

 

SK이노베이션 환경과학기술원은 식목일인 5일 ‘반려식물 키우기’를 신청한 구성원 중 선착순 100명에게 코로나 방역수칙을 준수해 개별적으로 스투키 또는 스킨답서스 화분을 전달했습니다. 이 캠페인은 구성원들에게 인기리에 마감되며 준비한 화분 물량이 모두 소진돼 다음 주 약 80여개를 추가로 준비할 예정입니다.

 

이성준 환경과학기술원장은 반려식물 전달 행사에 직접 참여해 지구를 살리고 환경을 보호하고자 하는 환경과학기술원의 환경캠페인을 응원했습니다. 이번 반려식물 키우기 행사는 코로나19로 인해 여러 사람들이 모이는 나무 심기 행사를 하기 어려운 상황을 고려해 구성원들의 정서적 안정감을 주는 동시에 구성원들이 기후변화 대응과 환경의 소중함을 일깨우기 위해 마련됐습니다.

 

SK이노베이션 관계자는 사무실에서 반려식물을 키울 경우 공기정화 효과까지 얻을 수 있어 일석삼조의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스투키는 미세먼지 정화 및 전자파 차단에 효과가 있고 스킨답서스는 일산화탄소 제거가 가능하고 강한 생명력을 가지고 있어 주요 환경문제인 미세먼지 저감에 매우 효과적입니다.

 

‘반려식물 키우기’를 신청해 화분을 전달받은 구성원들은 반려식물을 책상에 두고 소중히 가꾸며 환경에 대해 한 번 더 생각하는 ‘THINK GREEN!’을 실천할 것을 다짐했습니다.

 

한편 SK이노베이션은 기후변화 대응 및 생물다양성 보존를 위해 2018년 이후 베트남 맹그로브 숲 복원 사업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베트남 현지로부터 큰 호응을 얻는 등 기후변화 대응 및 환경보호를 위한 다양한 활동을 실시하고 있습니다.

안정호 기자 vividocu@inthenews.co.kr

오리온홀딩스, 지노믹트리와 ‘대장암 진단키트 기술도입 본계약’ 체결

오리온홀딩스, 지노믹트리와 ‘대장암 진단키트 기술도입 본계약’ 체결

2021.05.07 09:53:04

인더뉴스 강서영 기자ㅣ오리온홀딩스(부회장 허인철)는 국내 암 조기진단 전문기업 ‘지노믹트리’와 대장암 진단키트의 기술도입 본계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습니다. 오리온홀딩스는 지난 3월 설립한 중국 내 합자 법인 ‘산둥루캉하오리요우생물기술개발유한공사’를 통해 지노믹트리의 ▲대장암 조기진단용 기술 사용에 대한 계약금 ▲사업진행에 따른 마일스톤 ▲매출 발생에 따른 로열티 등을 지급하는 데 합의했습니다. 지노믹트리는 중국 내 임상시험 및 인허가를 위한 기술 지원을 맡는 등 대장암 진단키트의 상용화까지 지속해서 협력할 계획입니다. 이번 기술도입 계약을 시작으로 대장암 진단키트의 중국시장 내 상용화에도 속도를 냅니다. 현재 임상을 위한 핵심 기술 관련 인력 충원을 완료했으며 이달에는 임상 추진을 위한 대행사 본계약 체결도 앞두고 있습니다. 올해 7월에는 중국 파트너사 ‘산둥루캉의약’의 생산 본거지인 산둥 지닝시에 대장암 조기 진단키트 양산을 위한 생산설비 구축을 시작하고, 연내에는 임상 사전허가를 위한 절차를 밟는다는 계획입니다. 중국 내 임상시험을 위한 구체적인 계획도 수립했습니다. 오리온홀딩스는 합자 법인을 통해 중국 주요 도시의 대형 종합병원에서 1만여명을 대상으로 대규모 임상을 계획하고 있습니다. 진단키트의 경우 통상 1000여 명 미만의 임상 테스트를 진행하는 데 비해 10배가량 큰 규모로, 기술력에 대한 신뢰를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허인철 오리온홀딩스 부회장은 “임상시험 및 인허가를 비롯해 진단키트의 양산화까지 성공적으로 마쳐 K-바이오의 성공 사례로 만들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