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Logistics 유통

‘홈술’ 확산에 술안주 배달 늘어…요기요 “하몽·먹태 주문 급증”

URL복사

Thursday, February 04, 2021, 11:02:29

요기요 ‘2020년 BEST 신규 배달 음식 메뉴’ 공개
하몽 주문 전년 대비 515% 증가..와인 대표 안주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집에서 술을 마시는 ‘홈술’이 유행하면서 배달 음식도 술안주 주문이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대표 강신봉)는 배달앱 요기요가 지난 한 해 동안 많은 사랑을 받았던 ‘2020년 BEST 신규 배달 음식 메뉴’를 공개했다고 4일 밝혔습니다. 이번 조사는 주요 배달 음식으로 손꼽히는 치킨·피자·중식 등을 제외하고 지난 1년간 가장 많은 주문 성장률을 보인 요기요 내 신규 메뉴 주문 수를 집계했습니다.

 

지난해 요기요 최고 배달 음식 루키 메뉴는 하몽이 차지했습니다. 하몽은 스페인식 생햄을 뜻합니다. 전년 대비 주문수가 515% 급증했습니다. 코로나19 여파로 홈술족이 증가하면서 사상 최고치를 기록한 와인 매출에도 영향을 받은 것으로 보입니다. 하몽은 와인과 함께 즐기는 대표 안주로 손꼽힙니다.

 

2위는 먹태로 주문수가 전년 대비 219% 증가했습니다. 먹태 또한 가볍게 먹기 좋은 술안주로 메인 메뉴와 함께 곁들이는 서브 메뉴로 주문이 많은 편이었습니다. 3위는 전년 대비 163% 증가한 곱창이 차지했습니다. 곱창은 대표적인 안주 메뉴로 지난해 요기요 ‘인기 검색 메뉴’ 2위에 선정되기도 했습니다.

 

김현득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 데이터실장은 “지난해는 코로나19로 ‘비대면’ 문화가 확산됨에 따라 배달 메뉴에도 즉각적인 변화가 반영됐다”며 “특히 장기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속에서 취향에 따른 집콕생활에서 소소한 행복을 누리고자 다양한 배달음식을 주문하는 소비자가 늘어나는 경향을 보였다”고 분석했습니다.

 

More 더 읽을거리

이진솔 기자 jinsol@inthenews.co.kr

11번가, 익일배송 서비스 ‘오늘주문 내일도착’ 도입

11번가, 익일배송 서비스 ‘오늘주문 내일도착’ 도입

2021.04.14 09:08:33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11번가가 우정사업본부와 손잡고 익일배송 서비스를 선보입니다. 11번가(대표 이상호)가 오늘 주문한 상품을 바로 다음날 받아볼 수 있는 ‘오늘주문 내일도착’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14일 밝혔습니다. 평일 자정까지 주문하면 바로 다음날 수령할 수 있습니다. 다만 주말 주문건은 화요일에 도착합니다. 11번가는 우정사업본부와 함께 제공하는 풀필먼트 서비스를 통해 빠른 배송 서비스를 완성했습니다. 지난해 12월 우정사업본부와 유통·물류간 협력 서비스 확대에 관한 업무협약을 맺고 대전우편물류센터에서 11번가 판매자 상품 입고·보관·출고·반품·재고관리가 가능한 풀필먼트 서비스를 준비해 왔습니다. 11번가에서 당일 자정까지 입고 상품 주문이 들어오면 바로 발송준비에 들어가게 됩니다. 대전우편물류센터에서 발송해 읍면 단위로 촘촘한 배송인프라를 갖춘 우체국 택배로 제주 및 도서지역을 제외한 전국배송을 지원합니다. 11번가는 오늘주문 내일도착 서비스를 위해 ▲오뚜기 ▲한국P&G ▲동서식품 ▲아모레퍼시픽 ▲롯데칠성음료 ▲종근당건강 ▲청정원 ▲동원 등 국내외 23개 브랜드와 손을 잡았습니다. 식품류와 생필품을 중심으로 각 브랜드 인기 상품 1000여 종을 판매합니다. 이진우 11번가 영업기획담당은 “오늘 주문한 상품을 내일 받아볼 수 있는 익일배송 서비스로 11번가에서 더 편리하고 빠르게 상품을 받아볼 수 있다”며 “현재 23개 브랜드 외에 추가로 20여 개 브랜드 입점을 준비 중이며 앞으로 생활용품 등 고객이 빠른 배송을 원하는 다양한 상품 카테고리로 계속해서 서비스를 확대해 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