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Company 기업

S-OIL, 사우디 아람코와 대체 에너지 협력 강화 ‘맞손’

URL복사

Wednesday, January 19, 2022, 18:01:27

석유화학 신기술·저탄소 미래 에너지 생산 R&D 등 4건 협력키로

 

인더뉴스 홍승표 기자ㅣS-OIL[010950]이 사우디 아람코와 석유화학 신기술 및 저탄소 미래 에너지 생산 관련 연구개발 등 대체 에너지 협력 강화를 위한 4건의 업무협약을 체결했습니다.

 

S-OIL은 지난 18일 사우디아라비아 수도 리야드 리츠칼튼 호텔에서 진행된 ‘한-사우디 스마트 혁신성장 포럼’에서 양 국 에너지, 산업 관련 정부 관계자와 경제인들이 마주한 가운데 사우디 아람코와 MOU를 체결했다고 19일 밝혔습니다. 

 

사우디 아람코는 사우디아라비아의 국영 석유화학 및 정유사입니다. 협약을 통해 양 측은 블루 수소 및 암모니아를 국내에 들여온 후 이를 활용하기 위한 인프라 구축과 잠재적 협력 기회 발굴, 연구개발(R&D) 등에 공동 노력하기로 약속했습니다.

 

또한, 수소 생산 및 탄소 포집 관련 신기술 개발을 공동 추진하고 탄소중립 연료인 이퓨얼에 대한 연구와 플라스틱 리사이클링 관련 기술 개발도 협력할 계획입니다. 에너지 신기술과 탈탄소 관련 사업 분야의 국내 벤처기업에 대한 공동 투자와 더불어 투자를 통한 관련 신기술 확보에도 나섭니다.

 

이 외에도 정유, 석유화학, 윤활기유 등 핵심 사업의 경쟁력을 확대하는 데도 손을 잡기로 했습니다.

 

이를 위해, S-OIL이 올해 기본설계(FEED)를 거쳐 최종 투자승인을 준비하고 있는 석유화학 2단계 ‘샤힌(Shaheen) 프로젝트’에 사우디 아람코가 개발해 처음 상용화하는 TC2C(원유를 석유화학 물질로 전환하는 기술)를 도입합니다. 핵심 설비인 스팀크래커의 운영 경험도 공유할 계획이다. 

 

특히, 사우디 아람코는 올레핀 다운스트림 공정과 석유화학 제품의 연구개발(R&D) 전문지식을 제공해 S-OIL이 성공적으로 프로젝트를 완료하도록 도울 방침입니다.

 

S-OIL 관계자는 “협약을 통해 ‘석유에서 화학으로’ 지평을 확장하며 에너지 전환 시대에 대비한 성장 전략을 추진하는데 더욱 힘을 받게 됐다”고 밝혔습니다.

English(中文) news is the result of applying Google Translate. <iN THE NEWS> is not responsible for the content of English(中文) news.

배너

홍승표 기자 itnno1@inthenews.co.kr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