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Logistics 유통

신세계백화점 ‘케이스스터디’, 전통주 복순도가와 협력

URL복사

Sunday, April 04, 2021, 11:04:30

전용 패키지 상품 출시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MZ(밀레니얼+Z)세대’를 겨냥한 편집숍 ‘케이스스터디’가 전통주 ‘복순도가’와 손잡았습니다.

 

신세계(대표 차정호) 케이스스터디는 복순도가와 협력해 한정판 ‘체리블라섬’ 패키지를 출시한다고 4일 밝혔습니다. 협업 상품은 복순도가 손막걸리 3병과 야외 활동 시 재사용이 가능한 보냉백, 탄산이 터지는 느낌을 표현한 매트, 아날로그 감성의 일회용 카메라를 담고 있습니다. 복순도가 온라인사이트와 네이버 스마트스토어를 통해 구매할 수 있습니다.

 

케이스스터디는 다양한 협업을 진행해 왔습니다. 지난해 여름 크록스와 함께 선보였던 샌들은 온라인 사이트에 내놓자마자 2분 만에 매진됐습니다. 지난해 9월 케이스스터디가 반스와 손잡고 만든 신발도 출시 당일 완판 되는 신기록을 세웠습니다.

 

여행을 컨셉으로 전시와 제품을 준비한 사례도 있습니다. 지난해 10월 브랜드 ‘차이나타운마켓’과 함께 성수동 와인바를 호텔 인테리어로 꾸미고 베딩 세트, 파자마, 러그 등 다양한 생활용품을 선보였습니다.

 

분더샵 청담점 1층에 케이스스터디가 출범한 이후 10대와 20대 고객이 30% 가까이 늘어났습니다. 기존 분더샵 고객은 40대와 50대가 주류였지만 케이스스터디가 첫 선을 보이고 난 뒤 젊은 세대를 끌어들이기 시작했습니다.

 

김덕주 신세계 럭셔리패션담당 상무는 “트렌드를 선도하는 분더샵 케이스스터디에서 차별화된 콜라보레이션 제품을 새롭게 선보인다”면서 “앞으로도 신세계만의 독창적이고 혁신적인 공간과 이벤트를 보여줄 예정”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진솔 기자 jinsol@inthenews.co.kr

금호리조트, 금호석화그룹 본사 을지로 시그니쳐타워 입주...“5년만의 재결합”

금호리조트, 금호석화그룹 본사 을지로 시그니쳐타워 입주...“5년만의 재결합”

2021.05.03 15:36:28

인더뉴스 안정호 기자ㅣ금호석유화학그룹(회장 박찬구)의 계열사인 금호리조트가 지난 2일 을지로 시그니쳐타워 건물로의 입주를 모두 완료했다고 3일 밝혔습니다. 금호리조트 본사 직원 60여 명은 지난 4월 1일 인수절차 완료 후 1개월 간의 리모델링을 마치고 3일부터 새로운 근무지인 시그니쳐타워 서관 7층으로 출근했습니다. 금호리조트는 금호석유화학그룹 게시판에 ‘새로운 보금자리에서 새로운 금호리조트로 거듭나 성원과 기대에 보답하도록 노력하겠다’는 인사말을 게시했고 기존 금호석유화학그룹 계열사 임직원들 또한 환영의 댓글로 화답했다고 전해졌습니다. 이로써 금호리조트는 지난 2015년 말 금호석유화학그룹과 금호아시아나그룹의 계열분리 대법원 판결 이후 5년여만에 금호석유화학과 동일 기업집단으로 재결합했습니다. 금호석유화학과 화학계열사들이 실질적으로 분리 경영에 나섰던 2010년을 기준으로 하면 약 10년만입니다. 박찬구 금호석유화학그룹 회장은 “다시 함께하게 된 금호리조트의 모든 직원들을 환영하며 금호석유화학그룹에서 힘차게 도약하기를 소망한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금호리조트는 지난 달 온천 및 워터파크 시설인 아산스파비스의 재개장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운영 및 서비스 개선에 돌입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