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Distribution 유통

GS리테일, 메타콩즈 손잡고 NFT 온·오프 콜라보 시동

URL복사

Tuesday, April 05, 2022, 09:04:41

‘블록체인 기반 NFT 프로젝트’ 추진 MOU

 

인더뉴스 장승윤 기자ㅣGS25 유니폼을 입은 NFT(Non-Fungible Token·대체불가토큰) ‘메타콩즈’가 나옵니다.

 

GS리테일(대표 허연수·김호성)은 NFT 기업 메타콩즈와 손잡고 ‘블록체인 기반 NFT 프로젝트’ 추진 및 상호 시너지 창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습니다.

 

메타콩즈는 블록체인 기술을 이용해 다양한 PFP NFT(소셜미디어 및 커뮤니티용 프로필 형태의 디지털 이미지)를 선보이고 있는 플랫폼 기업입니다. 메타콩즈·지릴라 등의 브랜드를 갖고 있으며, NFT의 주요 거래 플랫폼인 ‘Open Sea’ 내 클레이튼 마켓에서 거래량 1위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측은 ▲GS25 IP를 활용한 한정판 메타콩즈 PFP NFT 개발 및 운영 ▲메타콩즈 콜라보 상품 및 굿즈 제작 ▲메타콩즈 팝업 스토어 전개 ▲온·오프라인 마케팅 협업 및 메타버스 서비스 상호 협력 ▲편의점·슈퍼·홈쇼핑 분야의 NFT 협업 단독 진행 등을 골자로 협력합니다.

 

양사는 먼저 다음달 메타콩즈 PFP NFT를 경품으로 지급하는 프로모션을 진행합니다. 이후 다양한 콜라보 상품 출시, 메타버스 채널 입점 등에 집중합니다. 또 GS리테일은 GS25의 캐릭터 및 차별화 상품과 연계된 한정판 메타콩즈 PFP NFT도 선보일 예정입니다.

 

GS리테일은 최근 화두가 되고 있는 NFT와의 협업을 통해 온·오프라인에서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고, 나아가 고객들에게 다양한 혜택들을 제공함으로써 MZ세대(1980년~2000년대 중반 출생)를 중심으로 한 충성 고객층을 추가 확보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최송화 GS리테일 메타버스전략TFT 매니저는 “고객들에게 새로운 가치와 재미, 혜택을 선사하기 위해 이번 협약을 맺게 됐다”며 “앞으로 온·오프라인 시너지를 비롯해 재미난 세계관 및 스토리텔링을 부여해 단순한 마케팅을 넘어 새로운 성장 동력으로 키워 나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English(中文) news is the result of applying Google Translate. <iN THE NEWS> is not responsible for the content of English(中文) news.

배너

장승윤 기자 itnno1@inthenews.co.kr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 “취약계층 위해 3년간 23조원 이상 투입하겠다”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 “취약계층 위해 3년간 23조원 이상 투입하겠다”

2022.08.17 10:47:02

인더뉴스 정석규 기자ㅣ우리금융그룹[316140]이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을 지원하기 위해 앞으로 3년 동안 23조원을 투입한다고 17일 밝혔습니다. 취약계층 지원을 위해 전 그룹사가 동참해 달라는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의 특별 지시에 따른 것입니다. 우리금융은 '우리 함께 힘내요! 상생금융 프로젝트'를 통해 앞으로 3년 동안 23조원 규모의 금융지원을 추진하고 그룹 차원의 취약계층 직접 지원 사업을 시행합니다. 해당 프로젝트는 ▲우리은행 ▲우리카드 ▲우리금융캐피탈 ▲우리금융저축은행 등 4개 그룹사가 우선 참여합니다. 금융지원은 세 가지 부문으로 나눠 진행됩니다. 부문별로 살펴보면, 우리금융은 '취약계층 부담 완화' 부문에 약 1조7000억원을 투입합니다. 또한 '저신용 성실상환자 대상 대출원금 감면' 제도를 실시하고, 취약차주 대상 금리 우대, 수수료 면제 등을 혜택을 제공합니다. '청년/소상공인 자금 지원' 부문에는 17조2000억원을 투입합니다. 우리금융은 ▲청년 주거안정을 위한 대출 지원 ▲청년사업가 재기 프로그램 ▲소상공인 안정자금 지원 사업 등을 추진할 예정입니다. '서민금융 확대' 부문은 ▲새희망홀씨대출 ▲햇살론 등 정책금융상품 확대책이 담겼습니다. 우리금융은 서민금융 확대에 약 3조5000억원을 공급할 계획입니다. 전 그룹사가 참여하는 직접 지원 사업도 확대합니다. 우리금융은 취약계층과 지역사회에 기부금을 지원하는 등 3년 동안 5000억원 규모로 사회공헌 활동에 나설 예정입니다. 아울러 지난달 28일 설립 인가를 받은 우리금융미래재단을 통해 취약계층의 생활 자립과 복지 서비스를 지원합니다. 또한 지역사회와 연계해 영세 소상공인의 사업장 환경을 개선하는 등 하반기에 지원을 집중 추진할 계획입니다. 손 회장은 "프로젝트를 직접 챙기며 사회적 책임을 선도하는 금융그룹으로서 취약계층에 대한 실질적인 도움이 되도록 하겠다"며 "서민과 취약계층이 다시 일어서 중산층이 두터워져야 국가 경제도 살아날 수 있다는 철학을 바탕으로 향후 정부 정책에도 협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고 말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