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Distribution 유통

롯데푸드, 2분기 영업이익 195억원…전년 比 39% ↑

URL복사

Monday, August 02, 2021, 12:08:55

코로나 4단계 격상 전 2분기 외식 경기 ‘일시회복’ 영향

 

인더뉴스 장승윤 기자ㅣ롯데푸드(대표 이진성)는 올해 2분기 영업이익(연결기준)이 195억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 대비 39.1% 증가했다고 2일 공시했습니다. 

 

2분기 매출액은 4575억원을 기록해 같은 기간 대비 3.9% 올랐습니다. 당기순이익은 75.9% 감소한 135억원으로 집계됐습니다.

 

롯데푸드는 영업이익과 매출액 개선에 대해 2분기 외식 사업이 일시적인 회복 효과를 누렸기 때문에 분석했습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4차 대유행이 본격화하기 전 일일 확진자 수가 안정세를 보이고 백신 접종도 원활히 진행되는 등 외식 경기 회복에 대한 기대감이 반영된 결과입니다.

 

특히 유지·육가공 등을 주력으로 삼는 B2B(기업간거래) 사업 반등이 실적 개선을 이끌었습니다. 

장승윤 기자 itnno1@inthenews.co.kr

‘1년 만에 1,000,000명’...카카오뱅크 mini, 10대 사로잡았다

‘1년 만에 1,000,000명’...카카오뱅크 mini, 10대 사로잡았다

2021.10.13 16:45:56

인더뉴스 정석규 기자ㅣ카카오뱅크가 청소년층인 일명 MZ세대의 다양한 취향을 충족시키며 영토를 넓혀가고 있습니다. 카카오뱅크에서는 캐릭터를 통한 친근함 확보와 MZ세대의 실용적인 소비 습관에 집중해 서비스를 기획했습니다. 카카오뱅크의 청소년 금융서비스 ‘카카오뱅크 mini(이하 mini)’는 출시 1년여 만에 10대 청소년의 대표 생활 금융서비스로 자리 잡고 있습니다. 지난 10일 카카오뱅크에 따르면, mini 서비스 누적 가입자는 지난 2일 100만 명을 돌파했습니다. mini 가입이 가능한 만 14~18세 이하 청소년은 약 233만 명, 해당 청소년 10명 중 4명이 카카오뱅크 mini를 이용하고 있는 셈입니다. 카카오뱅크는 금융거래의 첫 발을 내딛는 10대 청소년의 경제 감각을 키워줄 서비스로 mini를 준비했습니다. mini는 은행 계좌 없이도 돈을 보관‧이체할 수 있으며, 선불교통카드 기능 및 온·오프라인 결제가 가능합니다. 현금자동화기기(ATM)에선 mini카드로 수수료 없이 현금 인출할 수 있습니다. 또, mini카드는 카카오의 '니니즈 캐릭터'를 사용한 첫 번째 카드로, 5종의 캐릭터 중 하나를 선택해 발급받을 수 있습니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청소년들에게 나니즈 캐릭터의 인기가 많다”며 “MZ세대의 감성을 고려한 결과”라고 설명했습니다. 실제로, 청소년들의 mini 서비스 이용은 실생활 거래에 집중됐습니다. 카카오뱅크 자체 통계에 따르면 mini 이용 고객은 평균 1인당 주 1회 이상, 월 5~6회 이체 거래를 하고 있으며, mini카드 거래의 43%는 편의점과 온라인 쇼핑이었습니다. 한편 mini 서비스의 업그레이드 역시 준비 중입니다. 기존 서비스는 이체‧결제 등 ‘용돈 관리 경험’에 중점을 둔 반면, 새 서비스는 '돈을 모으는 습관‧경험'에 초점을 맞췄습니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청소년들에게 돈을 모으고, 사용하는 전체적인 금융 경험을 부여할 수 있는 서비스를 새롭게 준비 중”이라며 업그레이드 시점에 대해선 “연내에 선보일 예정으로 현재 내부 테스트 단계로, 구체적인 서비스 내용은 현재 논의 중”이라고 말했습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