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Food 식품

올가홀푸드, 저탄소 소비 촉진 ‘그린카드’ 혜택 행사

URL복사

Monday, May 03, 2021, 10:05:19

환경성적표지·저탄소 상품 등 구매시 에코머니 포인트 5배 적립

 

인더뉴스 강서영 기자ㅣ풀무원 계열 올가홀푸드(대표 강병규, 이하 올가)는 환경부·한국환경산업기술원·BC카드와 함께 저탄소 소비 촉진과 탄소 중립 문화 확산을 위한 그린카드 혜택 행사를 진행한다고 3일 밝혔습니다.

 

올가는 그린카드 에코머니 포인트를 통한 녹색 제품 및 친환경농산물 구매 혜택을 늘려 소비자의 녹색 소비 실천을 유도하기 위해 이번 이벤트를 기획했습니다. 에코머니 포인트란 그린카드로 에너지를 절약하거나 저탄소, 녹색 제품을 구매하고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등 친환경 활동에 그린카드를 사용할 때마다 적립되는 포인트입니다. 

 

오는 31일까지 전국 올가 직영점 및 가맹점에서 환경부와 농림축산식품부가 인증하는 환경성적표지, 저탄소 및 친환경 농산물을 그린카드로 구매하면 에코머니 포인트를 기존 대비 5배만큼 적립 받을 수 있습니다. 또한 환경부 지정 녹색특화매장 1호점인 올가 방이점에서는 세제·반찬 등 리필제품을 구매할 때 개인 용기를 이용하거나 플라스틱 포장을 친환경적으로 전환한 제로웨이스트 상품을 구매하면 10% 청구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습니다. 

 

혜택을 받을 수 있는 행사 상품은 환경부의 환경성적표지 및 농림축산식품부의 저탄소·무농약·유기농 등 총 8개 국가 인증 표시가 있는 제품입니다.

 

송상민 올가홀푸드 마케팅 담당은 “앞으로도 소비자와 접점에 있는 유통사로서 탄소 중립 소비문화 확산에 기여할 수 있는 다양한 혜택과 서비스를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강서영 기자 lisacool@inthenews.co.kr

오리온홀딩스, 지노믹트리와 ‘대장암 진단키트 기술도입 본계약’ 체결

오리온홀딩스, 지노믹트리와 ‘대장암 진단키트 기술도입 본계약’ 체결

2021.05.07 09:53:04

인더뉴스 강서영 기자ㅣ오리온홀딩스(부회장 허인철)는 국내 암 조기진단 전문기업 ‘지노믹트리’와 대장암 진단키트의 기술도입 본계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습니다. 오리온홀딩스는 지난 3월 설립한 중국 내 합자 법인 ‘산둥루캉하오리요우생물기술개발유한공사’를 통해 지노믹트리의 ▲대장암 조기진단용 기술 사용에 대한 계약금 ▲사업진행에 따른 마일스톤 ▲매출 발생에 따른 로열티 등을 지급하는 데 합의했습니다. 지노믹트리는 중국 내 임상시험 및 인허가를 위한 기술 지원을 맡는 등 대장암 진단키트의 상용화까지 지속해서 협력할 계획입니다. 이번 기술도입 계약을 시작으로 대장암 진단키트의 중국시장 내 상용화에도 속도를 냅니다. 현재 임상을 위한 핵심 기술 관련 인력 충원을 완료했으며 이달에는 임상 추진을 위한 대행사 본계약 체결도 앞두고 있습니다. 올해 7월에는 중국 파트너사 ‘산둥루캉의약’의 생산 본거지인 산둥 지닝시에 대장암 조기 진단키트 양산을 위한 생산설비 구축을 시작하고, 연내에는 임상 사전허가를 위한 절차를 밟는다는 계획입니다. 중국 내 임상시험을 위한 구체적인 계획도 수립했습니다. 오리온홀딩스는 합자 법인을 통해 중국 주요 도시의 대형 종합병원에서 1만여명을 대상으로 대규모 임상을 계획하고 있습니다. 진단키트의 경우 통상 1000여 명 미만의 임상 테스트를 진행하는 데 비해 10배가량 큰 규모로, 기술력에 대한 신뢰를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허인철 오리온홀딩스 부회장은 “임상시험 및 인허가를 비롯해 진단키트의 양산화까지 성공적으로 마쳐 K-바이오의 성공 사례로 만들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