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미분류

올해 설 차례상 비용 23만 3750원...작년보다 11% 오를 듯

URL복사

Friday, January 22, 2021, 11:01:58

사과 가격 22.3% 상승..대파는 2배 비싸져

 

인더뉴스 안정호 기자ㅣ올해 설 차례상 비용이 지난해보다 11% 오를 것이란 전망이 나왔습니다.

 

한국물가협회가 21일 서울·인천·부산·대구·광주·대전 등 전국 6대 대도시와 전통시장 8곳에서 29개 품목 가격을 조사한 결과 올해 설 차례상 비용(4인 가족 기준)은 23만 3750원으로 전년보다 2만 3160원 늘었습니다.

 

조사 대상 29개 중 사과와 배를 비롯해 대파, 쇠고기 등 21개 품목 가격이 올랐습니다. 사과와 배의 경우 전년보다 각각 22.3%, 12.5% 급등했습니다. 견과류 중에서는 밤(1kg) 가격이 평균 8070원으로 지난해보다 2.4% 올랐습니다.

 

나물류는 최근 한파로 인한 작황 부진으로 출하량이 감소하며 가격이 상승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대파(1단)가 지난해보다 두 배로 비싸졌고, 시금치와 도라지는 각각 32.0%, 8.6% 오른 가격에 거래되고 있습니다. 반면 무 가격은 35.7% 내렸습니다.

 

육류에서는 쇠고기(국거리 양지 400g)와 돼지고기(수육용 목삼겹 1Kg) 가격이 전년보다 각각 25.7%, 17.6% 올랐습니다.

 

물가협회 관계자는 “코로나19 사태로 집밥 수요가 늘고 있는 가운데 작황 부진과 기상 악화, 가축 전염병 등으로 차례 용품 공급이 원활하지 못해 올해 설 차례비용 부담은 다소 늘어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습니다.

 

More 더 읽을거리

안정호 기자 vividocu@inthenews.co.kr

SKT, 충청남도에 AI 백신 접종 도우미로 나선다

SKT, 충청남도에 AI 백신 접종 도우미로 나선다

2021.05.04 11:19:19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SKT가 충청남도에 AI 백신 접종 도우미 지원에 나섰습니다. SKT가 질병관리청에 이어 충청남도와 ‘누구 백신 케어콜(NUGU vaccine carecall)’ 도입 및 운영 협약을 맺으며 코로나19 백신 접종 현장 지원에 박차를 가하고 있습니다. SK텔레콤(대표이사 박정호)은 충청남도(도지사 양승조)와 광역 지자체 최초로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돕는 ‘누구 백신 케어콜’ 구축∙운영 협약을 맺었다고 4일 밝혔습니다. SKT와 충청남도와의 ‘누구 백신 케어콜’ 업무 협약은 충남 아산시 및 광주광역시 광산구 등 시군구 단위 지자체와의 협약에 이은 결과로 SKT는 향후 지속적으로 적용 지자체를 늘려갈 계획입니다. ‘누구 백신 케어콜’은 SKT의 인공지능 누구(NUGU)가 전화를 통해 코로나19 백신접종 대상자에게 접종 일정을 사전에 안내하고, 접종 후 이상반응 증상 발현 여부를 모니터링하는 시스템입니다. SKT는 올해 3분기부터 충청남도의 3~4분기 백신접종 대상자 약 123만3000명을 대상으로 ‘누구 백신 케어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입니다. SKT와 충청남도는 전화만으로 누구나 사용 가능한 ‘누구 백신 케어콜’이 어르신 등 디지털 소외 계층에게 백신 접종 정보를 손쉽게 제공하는 것은 물론 방역 현장의 업무 경감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작년 5월부터 방역 현장에 투입된 ‘누구 케어콜(코로나19 자가격리∙능동감시 대상자 모니터링 시스템)’의 경우, 올해 4월 말까지 약 15만명의 대상자에게 170만콜의 전화를 걸어 보건소 등 관련 기관의 자가격리∙능동감시자 모니터링 업무를 85%까지 경감시킨 바 있습니다. 또한, ‘누구 백신 케어콜’은 접종 대상자가 보다 안심하고 백신 접종에 참여할 수 있도록 대상자에게 백신 접종 후 주요 정상적인 면역반응에 대한 안내 및 이상 증상에 대한 조치 방법을 전달합니다. 유영상 SKT MNO사업부장은 “누구 백신 케어콜이 코로나19를 극복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SK텔레콤의 AI기술이 사회 전반의 ESG 가치 창출에 기여할 수 있는 방안을 지속 발굴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양승조 충청남도 도지사는 “이번 SKT 누구 백신 케어콜이 앞선 기술로 더 신속하고 더 세심하게 모니터링을 진행하게 되면, 백신 접종의 전 과정이 보다 원활해지고, 이는 코로나19 종식으로 한 발 더 가까이 다가가게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충청남도와 SKT가 다양한 분야에서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가길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