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Personnel 인사/부고/동정

[인사] 대구 수성구 외

URL복사

Tuesday, February 23, 2021, 15:02:36

 

<대구 수성구>

 

◇ 5급 승진

 

▲ 행정지원과 비서실장 전상도 ▲ 홍보소통과장 김광희 ▲ 민원여권과장 김미애 ▲ 체육진흥과장 이영렬 ▲ 관광과장 김경철 ▲ 교통과장 이영수 ▲ 의회사무국 전문위원 이승명 ▲ 범어3동장 김영수 ▲ 수성2·3가동장 김만식 ▲ 중동장 김경호 ▲ 상동장 김항수 ▲ 파동장 진용수 ▲ 지산2동장 박재영

 

 

<원광대학교>

 

▲ 대학원장 송호준 ▲ 교무처장 김흥주 ▲ 학생복지처장 황진수 ▲ 인력개발처장 겸 대학일자리센터장 강지숙 ▲ 총무처장 장성철 ▲ 관리처장 송춘종 ▲ 창업지원단장 김성현▲ SW중심대학사업단장 정성태 ▲ 과학관장 원형선 ▲ 학생생활관장 임태환▲ 평생교육원장 백현기

 

 

<더원일보>

 

▲ 편집국 부국장 안영숙

 

 

<한국정경신문>

 

◇ 승진

 

▲ 편집국 산업부 부장대우 이상훈 ▲ 경영기획실 과장대우 장준영

 

편집국 기자 info@inthenews.co.kr

최태원 회장 “글로벌 경쟁 치열해...정부-경제 새로운 파트너십 기대”

최태원 회장 “글로벌 경쟁 치열해...정부-경제 새로운 파트너십 기대”

2021.04.16 16:49:43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최태원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이 홍남기 경제부총리에 “정부와 재계가 윈윈할 수 있는 새로운 파트너십을 만들길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16일 최 회장은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 챔버라운지에서 진행한 간담회에서 “코로나로 힘든 상황이 계속되고 있지만, 서로 힘을 모아 이전의 일상이 회복되기를 희망한다”면서도 “(코로나 이후에는)코로나 이전으로 돌아가겠지 생각하시는 분들이 많은데, 현실을 좀 더 냉정하게 바라봐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이날 대한상의에 홍남기 경제부총리와 손경식 한국경영자총협회장, 구자열 한국무역협회장,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장 등이 참석했습니다. 이 자리에서 최 회장은 “최근 수출과 일부 비대면 제조업은 코로나 이전 수준을 거의 회복했다”며 “다만, 내수와 서비스 부문은 어려움이 좀 더 지속될 전망”이라고 진단했습니다. 그러면서 “우리가 겪고 있는 시장과 기술의 변화는 코로나로 가속화되고, 이 방향은 되돌릴 수 없는 시대 흐름이다”며 “변화 흐름을 수용하고, 기회를 포착하고,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는 것이 우리의 대응과제”라고 말했습니다. 최 회장은 국가차원에 체계적인 플랜을 촉구하며 세 가지 대응 전략을 제시했습니다. 우선, 코로나19라는 변화 시대 시장을 먼저 선점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피력했습니다. 그는 “글로벌 경쟁이 치열하고, 개별 기업의 대응은 한계가 있어 국가차원에서 대응이 필요하다”며 “정부와 경제계간 협업이 필수적이며, 이슈들을 놓고 갈등하는 모습 대신 새로운 가치 창출을 위해 협력하길 희망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시장과 기술의 변화를 쫒아오지 못하는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 대한 배려가 필요하다고 지적했습니다. 최 회장은 “코로나 상황이 끝나기만 기다리며 연명하는 중소기업과 소상공인들이 적지 않다”며 “피해에 대한 금전지원으로는 한계가 있어 변화대응을 도울 체계적 플랜마련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마지막으로 최 회장은 “경제 변동성이 커지고 있어 불안 요인이 대두되고 있다”며 “정부에서 경제의 변동성 같은 리스크 요인 관리에 더욱 힘써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