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네이버, ESG 강화 위해 국내 역대 최대 규모 지속가능채권 발행

2021.05.06 16:16:10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네이버㈜(대표이사 한성숙)가 지난 3월 5억 달러 규모의 해외채권 데뷔 발행에 이어 5일 3억 달러 규모의 증액 발행에도 성공했습니다. 특히, 네이버의 이번 해외사채 리오프닝은 국내 민간기업 최초라는 점에서도 의미가 있습니다. 네이버는 지난 3월 발행된 5억 달러 규모의 2026년 만기 지속가능채권에 대한 투자자들의 꾸준한 추가 수요를 바탕으로 기존 채권을 추가로 증액하는 리오프닝을 진행해 3억 달러 규모의 추가 자금 조달에 성공했습니다. 이번 리오프닝까지 포함해 총 8억 달러가 된 네이버의 지속가능채권 규모는 국내 최대 수준입니다. 네이버 측은 “당초 2억 달러 규모로 자금 조달에 나섰지만 해외우량투자자들의 실수요를 바탕으로 기존 목표금액을 상회하는 3억 달러를 증액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지역별로는 아시아 88%, 유럽 12% 배정 받았고, 투자자 유형별로는 자산운용사 66%, 은행 및 PB 33%, 보험사 및 기타 투자자 1%를 배정 받았습니다. 네이버는 5일 오전 미국채 5년 대비 110 bps area에 최초 금리 가이던스를 제시해 북빌딩을 개시했는데요. 오후 7시경, 최종 금리 가이던스는 미국채 5년 대비 85 bps 로 제시했


CJ대한통운, 빅데이터 분석 통해 ‘라방’ 효과 입증...매출 12배 ‘껑충’ 효과

2021.05.06 15:30:06

인더뉴스 안정호 기자ㅣCJ대한통운(대표 강신호)은 지난해 ‘라이브커머스’ 채널을 통해 판매한 7개 뷰티 브랜드와 관련된 물량 16만건에 대한 빅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라이브커머스 방송(Live Commerce, 이하 라방)’ 진행시 물량이 급격하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6일 밝혔습니다. 최근 인플루언서를 비롯한 판매자가 실시간으로 소비자와 소통할 수 있는 새로운 트렌드 라방이 큰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실제로 라방이 진행된 날의 물량이 방송일을 제외한 일평균 물량 대비 현저히 높은 것으로 기록됐습니다. 가장 높은 증가율을 보인 ‘B’ 브랜드 바디케어 제품의 경우 라방을 진행한 날 물량이 다른 날에 비해 폭발적인 증가세를 보였습니다. 방송 당일날 물량은 방송일을 제외한 일평균 물량에 비해서 1150%까지 급등했습니다. 이외에도 일평균 대비 ‘J’ 브랜드 헤어케어 제품 1064%, ‘M’ 브랜드 색조 제품 460%, ‘C’ 브랜드 스킨케어 제품 203%, ‘R’ 브랜드 스킨케어 제품 180%, ‘D’ 브랜드 네일케어 제품 85%, ‘I’ 브랜드 스킨케어 제품 43%씩 증가하며 라방의 효과를 입증했습니다. CJ대한통운은 이런 물류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수요를



배너
배너
배너

Latest

Show more 더 많은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