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현대重그룹, 건설기계 중간지주사 현대제뉴인 출범…“글로벌 톱 5 진입 목표”

2021.07.27 16:46:06

인더뉴스 안정호 기자ㅣ현대중공업그룹 건설기계부문 중간지주사인 현대제뉴인이 2025년까지 글로벌시장에서 5위 내로 오르겠다는 청사진을 제시하며 공식 출범했습니다. 현대중공업그룹은 현대제뉴인 대표이사 선임과 국내외 기업결합 승인을 완료함으로써 두산인프라코어 인수 마무리 단계에 돌입했다고 27일 밝혔습니다. 현대제뉴인은 임시주주총회와 이사회를 개최하고 현대중공업지주 권오갑 회장과 한국조선해양 조영철 사장을 공동 대표이사로 선임했습니다. 이날 현대중공업그룹은 한국조선해양 조영철 부사장과 준법경영실장인 오세헌 부사장의 사장 승진 인사도 함께 단행했습니다. 신임 조영철 대표는 1961년생으로 현대중공업 재정담당, 현대오일뱅크 경영본부장, 현대중공업 재경본부장을 역임했으며 현재 현대중공업그룹 CFO겸 한국조선해양 경영지원실장을 맡고 있습니다. 공동 대표이사로 선임된 권오갑 회장은 2010년 현대오일뱅크 초대 사장을 거쳐 2014년 현대중공업 대표이사 및 그룹 기획실장을 역임했으며 현재 현대중공업지주와 한국조선해양의 대표이사를 맡고 있습니다. 현대중공업그룹 관계자는 “권오갑 회장이 현대제뉴인의 공동대표를 맡은 것은 앞으로 조선, 에너지 사업과 함께 건설기계 사업을 그룹의



배너
배너
배너

Latest

Show more 더 많은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