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데이즈’...캐주얼·이너웨어 등 최대 30% 할인 진행

‘쿨 비즈·쿨 터치·쿨리즘’ 등 350여개 품목 대상..오는 29일까지

[인더뉴스 김진희 기자] 5월 들어 서울 최고온도가 30도를 넘나드는 초여름 더위가 찾아오면서, 이마트가 ‘쿨 마케팅’에 본격 시동을 걸었다. 

 

17일 이마트는 자사의 자체 의류 브랜드 ‘데이즈(DAIZ)’가 오는 29일(수)까지 ‘쿨 비즈’ 콘셉트의 비즈니스 캐주얼, ‘쿨 터치’ 시리즈 캐주얼 의류와 ‘쿨리즘’ 이너웨어 등 350여개 품목을 대상으로 최대 30% 할인하는 행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특히 올해에는 지난해 보다 행사 물량을 20% 가량 확대해 총 160억원대 규모의 행사가 준비됐다. 우선 대표 상품인 비즈니스 캐주얼은 더운 여름에도 쉽게 움직일 수 있는 ‘활동성’에 초점을 맞췄다.

 

주요 상품으로 ▲더 시원한 폴로 티셔츠 6종이 각각 4000원 할인된 1만 5900원에, ▲제대로 팬츠 2종이 각각 1만원 할인된 2만 9900원에 준비됐다.

 

 

‘제대로 팬츠’는 듀퐁 소로나 원사를 사용해 시원함과 신축성을 모두 잡았고, 베이지와 그레이 색상 등 어느 상의에나 쉽게 매칭할 수 있는 ‘기본템’으로 준비됐다.

 

이 외에도, 슬림하게 연출이 가능한 ▲비즈니스 패턴 팬츠 3종과 편하게 입을 수 있는 ▲밴딩 슬랙스 등도 1만 9900~2만 9900원에 판매된다.

 

여성 비즈니스 캐주얼 상품으로는 ▲더 시원한 팬츠 4종이 각각 4000원 할인된 1만 5900원에 선보인다. 찰랑이는 여름 소재로 기장에 따라 5/7/9부 등으로 선택권을 넓혔고, 레귤러/루즈/와이드핏 등 다양한 슬랙스 스타일의 팬츠가 준비됐다.

 

‘원마일웨어(One-mile wear: 집 근처에서 편하게 입을 수 있는 의상)’로 통하는 데이즈 캐주얼 의류로는, 시원한 촉감의 ▲쿨터치 티셔츠/팬츠/스커트 등 20여종이 각각 3000원 할인된 9900~1만 9900원에 선보인다.

 

또한 몸에 잘 달라붙지 않는 소재를 활용한 ▲모달 티셔츠 ▲레이온 팬츠 등 10여종의 상품 또한 각각 3000원 할인된 9900~1만 5900원에 판매된다. 

 

인견/에어로쿨/아스킨 등 시원한 여름 소재를 활용한 ▲쿨리즘 이너웨어도 전품목을 대상으로 대대적인 행사에 돌입한다. ▲쿨리즘 남성/여성/아동 이너웨어와 라운지웨어 상품 중 2개 이상을 행사카드로 구매할 경우, 50% 할인 혜택이 제공된다. 총 197개 품목으로 4980~3만 9800원에 판매된다.

 

행사카드로는 이마트e/삼성/KB/현대/NH/우리/기업/씨티카드가 해당되며, KB국민BC/NH농협BC/씨티BC는 제외된다.

 

이밖에 ▲에어로쿨 남성 런닝/드로즈가 각 6980/5980원에, ▲여성 인견 메쉬 브라탑/브래지어가 각 1만 6800원에 판매되며, ▲주니어 아스킨 런닝/브라/팬티는 각 1만 1800/8980/5980원에, ▲풍기인견아동/성인 파자마 하의의 경우 각 1만 4800/1만 2800원에 판매된다.

 

또, 아동용 ▲쿨 티셔츠/액티브 바지 21종과 유아용 ▲더 시원한 티셔츠/바지 9종 등은 20% 할인돼 7920~2만 720원에 판매되고, 여름 스포츠의 필수템인 ▲기어탑 5종 과 ▲타이즈 2종 또한 20% 할인된 1만 5920원에 준비됐다. 

 

박정례 이마트 데이즈 BM은 “초여름 날씨에 반소매를 입는 사람들이 서서히 많아짐에 따라, 여름을 시원하게 보낼 수 있도록 소재와 스타일을 다양화해 저렴한 가격에 행사 상품을 준비했다”라고 말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