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건설, 경력직원 공개채용...20일까지 서류접수

해당직무 5년 이상, 4년제 대학교 이상 해당분야 전공자 지원가능
토요일에 면접전형 진행...최종합격자는 7월 말에 정규직 입사

 

[인더뉴스 진은혜 기자] 쌍용건설이 경력직원을 채용한다.

 

16일 건설취업포털 건설워커에 따르면 쌍용건설이 2019 경력직원 공개 채용을 진행 중이다. 모집 직무는 국내건축(시공·공무·견적·하자보수)과 해외건축(견적)이다. 지원자는 20일까지 회사채용 홈페이지에서 온라인으로 지원하면 된다.

 

자격요건은 ▲해당직무 경력 5년 이상 ▲4년제 대학교 이상 해당분야 전공자 등이다. ▲영어회화 능통자 ▲관련 자격증 소지자 ▲해외근무 가능자 ▲보훈대상자 및 장애인 (관련 법률에 의거) 등을 우대한다.

 

입사전형은 ▲서류 ▲온라인 인성검사 ▲면접(실무 및 임원) ▲신체검사 ▲정규직 입사(7월말 입사예정) 순으로 진행된다. 면접전형은 주말(토요일)을 이용해 실시할 계획이다.

 

채용 일정은 기업 사정에 따라 변경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건설워커 홈페이지(www.worker.co.kr)에서 ‘쌍용건설 2019년 경력직원 공개채용’ 공고를 참고하면 된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