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년 기업 앞둔 하이트진로 “사회공헌, 쉬운 것부터 꾸준히”

소방청과 민안전캠페인 진행...지역아동센터 아동들을 위한 크리스마스 행사도

[인더뉴스 강민기 기자] 2024년 100주년을 맞이하는 하이트진로는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한 지속가능경영을 실천하고 있다. 우리 사회 구성원 모두를 즐겁고 행복한 삶을 영위하기 위한 동반자로 생각하고, 사회적인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21일 하이트진로에 따르면 ‘쉬운 것부터, 꾸준하게’를 모토로 임직원들과 사회공헌 가치를 공유하고 다양한 프로그램을 실천 중이다. 올해부터는 소방청과 업무협약을 맺고 국민안전캠페인을 진행 중이다.

 

또, 장애인이나 어르신들의 이동 편의성 향상, 지역사회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이웃들을 위한 다양한 나눔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미래를 이끌어갈 청년들을 응원하는 청년창업리그 공모전을 매년 개최, 장학금 지원도 꾸준히 진행하고 있다.

 

하이트진로는 설, 추석 등 명절과 창립기념일 등 기념일을 맞아 자선 바자회, 한끼기부캠페인 등 매년 나눔 봉사활동을 진행 중이다. 전국 지점 및 공장, 본사의 하이트진로 임직원들은 해당 지역사회를 위한 봉사활동에 매달 참여하고 있다.

 

특히, 지난 20일 하이트진로는 지역아동센터 아동들을 위한 크리스마스 행사를 기획했다. 지역사회의 소외된 아동들이 따뜻한 연말을 보내길 바라는 마음에서 그 동안 느껴보지 못했던 특별한 경험을 선물하기 위해 마련한 행사.

 

하이트진로 봉사자들은 대림동 한울지역아동센터를 방문해 대청소를 실시하고, 센터를 크리스마스 장식으로 꾸몄다. 또, 한식연구가인 차민욱 쉐프가 직접 방문해 아이들만을 위한 특별한 크리스마스 요리를 선보이는 등 아이들에게 잊지못할 추억을 선사했다.

 

이에 앞서 하이트진로는 지난 11월 아름다운가게 안양점에서 7번째 ‘나눔바자회’를 개최했다. 하이트진로와 협력사 임직원들은 지난 10월 1일부터 10월 17일까지 4천여 점의 물건들을 기증했으며, 협력회사들과 하이트진로가 1:1 매칭그랜트 방식으로 총 2천여만원을 모금해 아름다운가게 측에 전달했다.

 

아름다운가게에 전달된 수익금은 올해부터는 ‘아름다운숲’ 조성에 쓰이고 있다. 아름다운가게는 2017년을 시작으로 서울 도심의 미세먼지, 대기오염, 폭염 등 도심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서울시설공단과 협약을 맺었다.

 

지난 7월 하이트진로는 창립 94주년을 맞아 7월 셋째 주를 봉사활동 주간으로 정하고, 이웃을 위한 긴급구호키트 제작, 삼계탕 후원, 공캔 화분 제작 및 기부 등 다양한 활동을 펼쳤다.

 

하이트진로 관계자는 “지역사회의 동반자로서 사회공헌활동을 조직화, 체계화해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면서 “기업시민으로 다 함께 살기 좋은 사회를 만드는 데 기여하도록 앞으로도 다양한 활동을 진행할 것”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