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용병 신한금융 회장, 신입직원 대상 특별강연

그룹 신입직원 354명 공동연수장 방문...‘One 신한 전략’ 강조

[인더뉴스 정재혁 기자] 조용병 신한금융그룹 회장이 그룹 신입직원들을 대상으로 특별강연을 진행했다.

 

신한금융(회장 조용병)은 각 그룹사에서 하반기에 채용한 신입직원 354명을 대상으로 지난 17일부터 4박 5일간 경기도 기흥에 위치한 신한은행 연수원에서 그룹 공동연수를 진행 중이라고 18일 밝혔다.

 

신한금융은 2009년부터 그룹의 신입직원들을 대상으로 공동연수를 진행 중이며 올해로 열 번째를 맞이하고 있다. 참여 그룹사는 신한은행, 신한카드, 신한금융투자,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 신한캐피탈, 제주은행, 신한DS, 신한아이타스, 신한신용정보 등 9개다.

 

조용병 회장은 연수 둘째 날인 18일에 연수원을 찾아 대화 형태의 특강을 진행했다. 조 회장은 “공동연수는 그룹사 개별 연수와 달리 진정한 신한 가족이 되기 위해 신한의 가치관과 문화를 공유하고 나아가 그룹의 꿈을 공유하여 실현하기 위한 중요한 과정”이라고 말했다.

 

이어 조 회장은 그룹의 지향점인 Asia Leading 금융그룹으로 도약하기 위한 ‘2020 SMART Project’에 대해 설명하고, 신한 문화의 핵심 키워드인 ‘One Shinhan 전략’을 통해 성과를 기하급수적으로 성장시키는 기업문화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신입사원들에게 ‘원(One)’에 빗대어 ▲숫자 원(1), 초심을 잃지 마라 ▲도형 원(동그라미), 어울림으로 협업해라 ▲한자 원(元), 으뜸이 되기 위해 노력하라 등 세 가지 마음가짐과 자세에 대해 강연했다.

 

한편, 신입직원들은 ‘신한WAY’를 체득하는 그룹 공동연수가 끝나면 각 그룹사 개별 연수 후 업무현장에 배치될 예정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